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주시, 평창올림픽’성화 봉송 첫 주자 조재윤 나주부시장

머니투데이
  • 나주(전남)=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11.22 14: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가 나주에 도착해 영산포, 원도심(읍성권), 혁신도시 곳곳을 밝혔다.

전남 나주시는 22일 오전 8시 38분쯤 영산강 황포돛배 선착장(영산포 4공구 주차장)에 도착했고, 첫 주자로 나선 조재윤 나주 부시장에 의해 봉송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황포돛배 선착장을 출발한 성화는 영산포 홍어거리를 지나 두 번째 봉송주자인 류재석 나주시체육회상임부회장에게 성화를 넘겨졌다.

성화가 봉송되는 구간에는 영산포 지역 중·고교 학생들과 시민 500여명이 나와 힘찬 응원의 박수와 함성으로 맞이했다.

나주시 성화 봉송 거리는 차량 봉송 구간을 포함해 총 24km이며, 나주시민을 포함한 43명의 봉송주자가 참여해 8.6km를 내달렸다.

황포돛배 선착장에서 시작된 나주 성화 봉송은 이날 원도심과 봉황중학교(스파이더 봉송)을 거쳐, 빛가람 혁신도시 한전 본사 앞에서 12시 40분 경 마무리 됐다.
'2018평창 올림픽', 성화 봉송 첫 주자로 나선 조재윤 나주부시장
'2018평창 올림픽', 성화 봉송 첫 주자로 나선 조재윤 나주부시장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