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현철 정신과전문의 "유아인, 경조증 의심… 불길"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11.30 11:0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배우 유아인 /사진=뉴스1
배우 유아인 /사진=뉴스1
/사진=김현철 정신과 전문의 SNS 캡처
/사진=김현철 정신과 전문의 SNS 캡처
과거 '무한도전' 출연으로 널리 알려진 김현철 정신과 전문의가 배우 유아인에 대해 '급성 경조증'이 의심된다고 우려했다.

김현철 전문의는 지난 26일 자신의 SNS(사회연결망서비스)에 "유아인님 글을 보니 제 직업적 느낌이 좀 발동하는데 줄곧 팔로우해 온 분들 입장에서 보기에 최근 트윗 횟수나 분량이 현저히 늘었나요"라고 물으며 "뭔가 촉이 좀 와서 진지하게 드리는 질문입니다. 가령 예전부터 자신의 출생지나 가족의 실명, 어릴 적 기억들을 종종 트윗에서 거론했는지 분량은 원래 저 정도인지 등등"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유아인 소속사 혹은 가족 분이 대구에 계시니 이 글을 보시면 아무나 한 번 뵀으면 한다"라며 "그리고 트위터 코리아 측은 가급적 실트(트위터 내 실시간 트렌드 순위)에서 (유아인을) 내려주시길 바라며, 언론 역시 즉각적인 반응을 자제해주시길 요망한다"고 당부했다.

김현철 전문의는 이후에도 유아인 측에서 연락이 없자 "진심이 오해받고 한 순간에 소외되고 인간에 대한 환멸이 조정 안 될때 급성 경조증 유발 가능"이라고 말했다. '경조증'은 경미한 상태의 조증을 이야기 한다.

이어 "보니까 동시에 두 세가지 영화 계약하고 타임라인의 간극도 굉장히 이례적으로 촘촘하며 글 또한 사고 비약 및 과대 사고와 같은 보상기전이 보이는데 소속사나 대구 사는 가족들 얼른 문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지금이 문제가 아니라 후폭풍과 유사한 우울증으로 빠지면 억수로 위험합니다"라고 말했다.

또 "배우 유아인의 경우 이론상 내년 2월이 가장 위험할 것. 불길하다"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이와 함께 유아인의 소속사뿐만 아니라 관련 업계 종사자들에게 직접 연락을 시도했으나 제대로 된 답을 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김현철 전문의는 지난 2013년 MBC '무한도전'에 출연해 개그맨 정형돈을 무한도전 멤버 중 가장 많은 스트레스를 받는 사람이라고 꼽았다. 2년 후 정형돈은 불안장애 증세로 방송 중단을 선언했다.

한편 유아인은 지난 24일부터 SNS에서 '페미니스트'임을 주장하는 누리꾼들과 설전을 벌여오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