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추미애, 러시아 방문 '경제협력·북핵공조' 논의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12.10 11:0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더불어민주당 대표, 6박8일 일정 하원의장 단독 회동·상하원 교류·특강 등 예정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사진= 이동훈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사진= 이동훈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1일부터 18일까지 6박8일 일정으로 러시아를 방문, 양국간 경제협력과 북핵문제 공조를 논의한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10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추 대표의 이번 러시아 방문 일정을 구체적으로 소개했다.

백 대변인은 "한·러 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강화하고 한반도 평화와 북방경제협력에 있어 양국간 협력 주체를 정부와 의회, 정당으로까지 확대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방문은 한·러의원외교협의회(회장 추미애 대표)의 정기 교류와 함께 러시아 집권 여당인 통합러시아당의 공식 초청으로 성사됐다.

방러단에는 추 대표 등 여야 국회의원 7명이 포함됐다. 민주당에서는 박범계·박재호·백혜련·김병관 의원, 자유한국당 김정훈 의원, 국민의당 신용현 의원이 함께 간다.

추 대표는 이 기간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뱌체슬라프 빅토로비치 볼로딘 러시아 하원의장과 단독 회동을 갖는다. 한반도 평화와 비핵화를 위한 양국 의회의 협력을 다짐할 계획이다.

또 러시아가 추진 중인 신동방정책과 한국의 신북방정책의 연계를 통한 경제협력 확대도 함께 논의할 방침이다.

추 대표는 트루트네프 사회·경제 개발 부총리 겸 극동관구 전권대표, 갈루쉬카 극동개발부 장관 연쇄 면담을 통해 협상개시를 앞둔 '한-유라시아경제연합(EAEU)' 자유무역협정(FTA)에 대한 러시아 의회의 관심과 협조 등도 당부할 예정이다.

이밖에 상·하원 러-한 의원협력그룹 면담, 하원 제12차 한-러 의회 합동회의 등도 참석해 의회간 실질적 교류와 협력, 한반도 평화와 긴밀한 경제협력 등을 주제로 대화에 나선다.

추 대표는 러시아 외교아카데미에서 교수진 및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반도 평화를 위한 국제사회의 역할'이란 주제로 특강도 한다.

아울러 그리즐로프 통합러시아당 대표최고위원 면담 및 교류 협력서 체결, 재러 경제인 간담회, 상트페테르부르크 시장·시의장 면담, 현지 현대자동차 방문 등의 일정을 소화한다.

추 대표는 특히 평창동계올림픽 출전이 금지된 러시아 선수단에 대해 개인자격 출전을 러시아 정치권에 적극 요청하고 우리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러시아 선수 응원단 구성 계획 등을 전달할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