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시, 환경관리실태 종합평가… '송파구' 최우수구 선정

머니투데이
  • 김경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1.03 09: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017 자치구 환경관리실태 종합평가실시… 우수구는 성동구․서초구

서울시는 '2017년 자치구 환경관리실태 종합평가'에서 송파구가 최우수구, 성동구와 서초구가 우수구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서울시는 매년 25개 전 자치구를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는 '자치구 환경관리실태 종합평가'를 실시해오고 있다.

시는 25개 자치구별로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환경관리 △환경감시 네트워크 구축 등 정보관리 △환경 위임업무 관리 등 총 3개 분야 9개 항목에 대한 2017년도에 한해 실적 평가를 실시했다.

최우수 자치구로 선정된 송파구는 수질·대기 배출업소 지도점검 및 위반 적발률이 특히 우수할 뿐만 아니라, 환경감시 네트워크 구축, 공무원 인력운영, 언론홍보실적 등 여러 분야에서 우수한 실적을 보였다.

2위를 차지한 성동구는 지역 특성상 관리해야 할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가 타 자치구에 비해 많고 업종도 다양해 점검에 어려움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도점검률 115.7% 및 위반 사업장 적발률도 19.9%로 가장 높아 좋은 점수를 받았다.

3위를 차지한 서초구는 자율점검업소 관리상태가 우수했으며, 환경감시공무원의 교육 및 인력확보 등 공무원의 역량강화 부분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우수구로 선정되었다.

서울시는 전체 총 환경오염물질(수질·대기) 배출업소 점검대상 2734개소 중 2942개소를 점검, 점검률 107.6%로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위반사업장은 289개소로 점검업소 대비 9.8%의 실적을 보였다.

서울시는 매년 이러한 자치구 평가를 통해 지난해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정기 지도․점검률, 위반 적발률 등 행정안전부 주관 정부합동평가에서 2개 항목 모두 ‘가’등급을 받는 등 우수한 실적을 거둔 바 있다.

또 환경부 주관 2017년 배출업소 환경관리 경진대회에서 전국 지자체별 환경관리 우수사례 발표시 도심악취에 대한 사례를 발표해 장려상을 수여했다.

시는 이번 평가결과를 바탕으로 모범사례 벤치마킹을 유도하고 미흡한 사항에 대해서는 보완조치해 나갈 계획이며, 우수한 성적을 거둔 최우수구(송파구), 우수구(성동, 서초), 장려구(강북, 동작, 강남), 노력구(중랑, 도봉, 금천)의 기관 및 유공 공무원에게 표창을 수여할 계획이다.

이인근 서울시 물재생시설과장은 “올 해도 시와 자치구가 공동협력 및 소통강화로 시민의 건강과 투명한 환경행정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