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냉장·냉동실 입맛대로…삼성전자 '지역별 맞춤형 가전' 시장공략

머니투데이
  • 심재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2.07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7일까지 삼성포럼 개최, 대륙별 특화제품 소개…"AI·IoT 기반 새로운 가치 전달"

김현석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부문 사장이 6일(현지시각)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삼성 포럼'에서 올해 주요 제품과 전략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김현석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부문 사장이 6일(현지시각)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삼성 포럼'에서 올해 주요 제품과 전략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82,400원 상승1600 -1.9%)가 이탈리아 로마에서 '삼성 포럼'을 열고 글로벌 지역별 특성에 맞는 신제품을 공개,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7일 밝혔다.

'삼성 포럼'은 올해 9회째로 지난해까진 유럽, 중동, 중국 등을 돌면서 대륙별 신제품을 소개했지만 올해는 이탈리아 로마에서 순차적으로 지역별 포럼을 열기로 했다. 지난 5일(현지시각) 오는 27일까지 유럽과 동남아, 서남아, CIS(독립국가연합), 중동, 중남미, 중국 등 지역별 포럼을 날짜별로 진행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포럼에서 AI(인공지능) 플랫폼 '빅스비' 등 혁신기술이 모바일·스마트 TV·패밀리허브 냉장고 등과 연동돼 한층 강화된 스마트홈 생태계를 시연했다.

또 유럽 특화 제품으로 BMF(상냉장·하냉동 방식) 타입과 양문형 타입의 2018년형 패밀리허브 냉장고를 공개했다. 패밀리허브는 음성인식 기술과 연결성으로 세계 최대 전자전시회 CES 2018에서 최고 혁신상을 수상한 제품이다.

세탁 시간을 절반 가까이 줄여 호평을 받고 있는 '퀵드라이브' 기술을 적용한 세탁·건조 복합 세탁기와 에너지 효율이 높은 히트펌프 방식 건조기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동남아 특화 제품으로 '트윈 쿨링 플러스 냉장고'를 선보일 예정다. 이 제품은 독립냉각 시스템을 적용해 냉장실과 냉동실을 각각 끄거나 켤 수 있고 서로 바꿔 쓸 수 있다. 올해 신모델에는 동남아 현지 소비자 조사를 통해 신규 발굴한 럭스 브라운 컬러를 추가했다.

서남아 지역 특화 TV 모델로는 콘서트 시리즈를 새로 공개할 예정이다. 현지 특성상 TV를 시청할 때 주변 소음이 많고 종교방송 비중이 높은 점에 착안해 음향을 강화했다.

글로벌시장 출시제품으로 B2B(기업간거래) 강화 전략에 따라 벽걸이형 에어컨부터 상업용 천장형 실내기까지 무풍냉방 기술을 확대, 적용한 무풍에어컨도 전시한다.

TV 부문에선 올해 75인치 이상 초대형 TV 수요가 진나해보다 2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측되는 데 따라 대형 기술과 제품 중심으로 전시한다. AI 고화질 변환 기술을 탑재한 8K QLED TV를 중심으로 75인치 이상 대형 QLED TV에 초점을 맞췄다.

삼성전자는 이밖에 갤럭시노트8·갤럭시S8 등 최신 스마트폰과 기어스포츠·기어S3·2018년형 아이콘X 등 웨어러블 기기도 선보인다.

김현석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부문 사장은 "삼성전자는 주요 사업부문에서 글로벌 리더십을 유지하면서 사업 혁신과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며 "올해도 전사적인 역량을 결집해 AI와 IoT(사물인터넷)를 기반으로 이전에 경험하지 못했던 가치를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 포럼'에 전시된 '2018년형 패밀리허브' 4도어 타입 냉장고와 '퀵드라이브' 세탁기.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포럼'에 전시된 '2018년형 패밀리허브' 4도어 타입 냉장고와 '퀵드라이브' 세탁기. /사진제공=삼성전자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