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하나금융, LPGA 앨리슨 리와 후원 조인식…선수단 구성 완료

머니투데이
  • 이학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2.20 15: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앨리슨 리(가운데)가 20일 태국 파타야 두짓 타니 호텔에서 하나금융그룹과 후원 조인식에서 22일부터 나흘 동안 태국 촌부리에서 열리는 '혼다 LPGA 타일랜드'에 출전하기 위해 태국에 온 이민지(왼쪽), 박성현(오른쪽)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하나금융
앨리슨 리(가운데)가 20일 태국 파타야 두짓 타니 호텔에서 하나금융그룹과 후원 조인식에서 22일부터 나흘 동안 태국 촌부리에서 열리는 '혼다 LPGA 타일랜드'에 출전하기 위해 태국에 온 이민지(왼쪽), 박성현(오른쪽)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하나금융
하나금융그룹은 20일 태국 파타야에서 LPGA 앨리슨 리와의 조인식을 갖고 2018년도 골프 선수단 구성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하나금융은 박성현, 이민지, 이승민(KPGA) 등 기존 후원 선수 외 앨리슨 리와 KLPGA 박현경을 새 식구로 받아들였다.

앨리슨 리는 한국계 3세로 2015년 LPGA Q스쿨을 공동 수석으로 통과하며 주목을 받았고 2016년 'LPGA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앨리슨 리는 "8살 무렵에 LA 한인타운에서 처음으로 은행 계좌를 만든 곳이 하나은행이었는데, 이번에 후원계약까지 맺게 되어 너무나 신기하고 뜻 깊다"고 소감을 밝혔다.

새롭게 하나금융 소속 선수가 된 국가대표 출신 박현경도 유망주로 기대가 높다. 박현경은 지난해 송암배 아마추어 골프대회에서 역대 최소타(-29) 기록을 세우며 우승했고 이어 미국에서 열린 주니어 대회인 '박세리 주니어 챔피언십'에서 3위를 차지했다. '박세리 주니어 챔피언십'은 하나금융이 후원한 적이 있어 박현경을 눈여겨 봤었던 박세리의 추천으로 이번에 하나금융 골프단에 합류하게 됐다.



  • 이학렬
    이학렬 tootsie@mt.co.kr

    머니투데이 편집부, 증권부, 경제부, 정보미디어과학부, 이슈플러스팀 등을 거쳐 금융부에서 금융당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450조 투자"…尹에 화답한 이재용·정의선·신동빈·김승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