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여자 컬링, 9-6으로 미국 꺾어… 준결승 진출 확정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2.20 17: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한민국 컬링 국가대표팀이  20일 오후 강원도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컬링 여자 예선 세션 10 미국과의 경기에서 역전에 성공하자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스1
대한민국 컬링 국가대표팀이 20일 오후 강원도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컬링 여자 예선 세션 10 미국과의 경기에서 역전에 성공하자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스1
여자 컬링이 예선 7차전에서 미국을 꺾으며 준결승 진출을 확정지었다.

한국은 20일 강릉 컬링 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올림픽 컬링 여자 단체전 예선 7차전에서 미국을 9-6으로 꺾었다. 이로써 한국은 예선 6승1패라는 준수한 성적으로 남은 예선 2경기 결과와 관계 없이 준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이날 경기에서는 김초희가 리드, 김선영이 세컨, 김경애가 서드, 김은정이 스킵으로 출전했다.

미국이 1, 3엔드, 한국이 2, 4엔드를 가져가며 팽팽한 상황이 이어졌다. 5엔드 2-3으로 뒤진 상황에서 스킵 김은정은 마지막 스톤으로 더블테이크 아웃을 성공했다. 순식간에 한국 스톤 4개만 남으며 한국은 단숨에 6-3으로 승부를 뒤집었다.

한국은 10엔드에서도 9-6이라는 점수로 리드를 이어갔다. 김은정이 8번째 샷으로 미국 스톤 하나를 제거하면서 경기는 그대로 끝났다.

세계랭킹 8위 한국은 매서운 전력을 보이며 준결승에서의 선전을 기대케 했다. 한국은 세계랭킹 1위 캐나다를 비롯해 스위스(2위), 영국(4위), 중국(10위), 스웨덴(5위), 미국(7위)을 연달아 이겼다. 한국이 예선에서 패한 건 일본(6위)이 유일하다.

한국은 21일 오전 9시5분에는 OAR(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 3위)과, 저녁 8시5분에는 덴마크(9위)전을 치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만전자보다 매력적" 외국인 소리없이 줍줍한 韓소부장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