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일대, 안전하고 실속 있는 신입생 키움 캠프 개최

대학경제
  • 문수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2.21 16:3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경일대학교는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2박 3일간 교내에서 입학식을 겸한 2018학년도 신입생 키움 캠프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신입생을 포함해 2천여 명이 참석한다. 경일대는 안전하면서 열정적으로 실속을 다지는 오리엔테이션(OT)으로 만드는 데 초점을 뒀다. 이를 위해 역대 최대 인원인 2백여 명 안전진행 팀을 별도로 꾸렸다.

학과지도교수와 조교, 재학생으로 구성된 멘토단은 행사 기간 내내 신입생과 숙식을 함께 하며 행사 안내와 지도 등에 나선다. 학생지원팀 직원과 지원인력으로 구성된 행사지원 팀은 입·퇴소 과정에서의 안전과 행사장 이동, 생활관 야간 프로그램 등에서 불미스러운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행사기간 캠퍼스 내에서 음주는 전면 금지되며, 대학본부 보직자 전원이 2박 3일간 대학에 상주해 안전 오티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행사 프로그램 역시 신입생의 열정을 발산하고 대학생활 적응을 돕는 알찬 내용으로 구성됐다. 8개 단과대학을 세 그룹으로 나눠 그룹별 프로그램을 진행하되, 저녁시간에 이뤄지는 이승엽 선수 초청특강, 장기자랑, 초청가수(마마무·청하) 공연, 삼성라이온즈 응원단 시범공연 등은 다함께 모여 열정을 마음껏 발산하도록 배려했다.

첫째 날인 오는 26일 오후 7시에는 경일대 실내체육관에서 한국프로야구의 전설이자 지난해 은퇴한 삼성라이온즈 이승엽 선수가 2천여 명 신입생을 대상으로 열정과 노력을 주제로 특강한다.

그룹별 프로그램은 영어 기초학력평가, 대학소개, 성희롱 예방교육, 대학생활설계, 캠퍼스 둘러보기, 자소서 작성 등의 실속 위주로 구성했다. 오리엔테이션을 수료한 신입생에게는 교양필수 과목인 후레쉬맨 라이프를 수강한 것으로 인정해 1학점을 부여한다.

경일대 정현태 총장은 "신입생의 안전이 가장 중요하기 때문에 오리엔테이션 행사를 매년 교내에서 개최하고 있다"며 "성폭력 예방교육을 비롯한 기초인성 교육과 대학이라는 새로운 환경에 잘 적응하기 위한 필수내용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경일대, 안전하고 실속 있는 신입생 키움 캠프 개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