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SC제일은행 'SC제일 마이줌통장' 파킹통장 '주목'

머니투데이
  • 이학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2.27 10: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SC제일은행
/사진제공=SC제일은행
SC제일은행의 입출금통장 'SC제일 마이줌통장'이 파킹통장으로 주목받고 있다.

파킹통장은 단기간 자금을 굴릴 수 있는 입출금통장을 말한다. 일반 자유입출금예금보다 금리가 높으면서 예·적금과 달리 수시로 입출금이 가능하다. 금리 상승세와 함께 주식시장이 요동치고 있고 대내외 경제 변동성이 큰 상황에서는 현금을 어느 정도 확보하면서 리스크를 관리할 필요성이 크다. 이때 유용한 상품이 파킹통장이다.

SC제일 마이줌통장은 별도의 조건 없이 최고금리 연 1.5%를 받을 수 있는 금액 구간을 은행이 아닌 예금주 스스로 설정할 수 있다. 최소 100만원부터 최대 10억원까지 유지 가능한 예치금액을 고객이 직접 설정하고 설정한 금액만 예치하면 연 1.5%의 금리(세전)를 적용 받는다.

다른 대부분의 고금리 수시입출금 상품과 달리 급여이체 조건이나 자동이체 조건 등이 없고 오로지 자신이 설정한 예치금액만 유지하면 연 1.5%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설정금액을 초과한 금액에 대해서도 연 1.0%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예컨대 1000만원을 유지 가능한 예치금액으로 설정해 놓고 통장에 1100만원을 예치하면 1000만원에 대해서는 연 1.5%, 100만원에 대해서는 연 1.0%의 금리가 적용된다. 다만 설정금액을 유지하지 못하거나 통장을 해약하면 연 0.1%의 금리가 적용된다.

특히 설정금액을 매월 변경할 수 있어 조만간 여유자금이 들어올 것 같으면 설정금액을 올려 해당금액 전체에 대해 연 1.5%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이 통장에 가입하면 인터넷뱅킹과 모바일뱅킹 이체수수료는 조건 없이 면제해 준다.

'SC제일 마이줌통장'은 기존 파킹통장의 까다로운 조건을 과감하게 들어내고 높은 이자율에 혜택을 집중시킨 덕에 지난해 10월말 출시 이후 3개월만에 수신액 2조원을 거의 달성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김용남 SC제일은행 수신상품팀 이사는 "최근 금리 추이와 시장 상황을 관망하면서 단기로 자금을 운용하고자 하는 고객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자신의 자금 상황에 맞춰 금액 구간을 조절하면서 유연하게 자금 운용이 가능하도록 상품을 설계했다"고 말했다.



  • 이학렬
    이학렬 tootsie@mt.co.kr

    머니투데이 편집부, 증권부, 경제부, 정보미디어과학부, 이슈플러스팀 등을 거쳐 금융부에서 금융당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 달 수입이 없어요"… 30년 버틴 공인중개사도 문 닫을까 고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