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설연휴에도 지난달 수출 448.8억달러 '역대 2월 최대'

머니투데이
  • 세종=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3.01 11: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종합)조업일수 2.5일 줄었지만 반도체·컴퓨터 등 주력품목이 실적 이끌어

/자료=산업통상자원부
/자료=산업통상자원부
지난달 한국 수출이 조업일수 감소에도 불구, 16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반도체와 컴퓨터 등 역대 2월 최대 실적을 거둔 품목들이 설연휴, 중국 춘절 등의 불리한 조건들을 극복하는 힘이 됐다.

1일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2018년 2월 수출입동향'에 따르면 2월 수출은 448억8000만달러로 지난해 2월보다 4.0% 늘었다. 이 기간 수입은 415억7000만달러로 14.8% 늘었으며 무역수지는 33억1000만달러로 73개월 연속 흑자를 거뒀다.

2월 수출은 설 연휴로 조업일수 2.5일 감소, 2월 15~21일 중국 춘절 연휴, 지난해 2월 20.2% 증가했던 기저효과에도 불구하고, 16개월 연속 수출 증가세를 보였다.

조업일수를 반영한 2월 일평균 수출은 23억달러로 역대 2월 기준 일평균 최대실적이다. 일평균 수출액은 17.3% 증가해 15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선박을 제외한 일평균 수출액은 21억6000만달러로 16개월 연속 증가세다.

수출 단가는 6.5% 상승하며 15개월 연속 상승세를 보였다. 철강·디스플레이·선박은 줄었지만 반도체와 석유화학 제품의 단가 상승 영향이 컸다. 반면 수출 물량은 무선통신기기·가전·자동차의 영향으로 2.4% 감소했다.

13대 주력품목 중 반도체·선박·컴퓨터·석유제품·석유화학 등 5개 품목의 수출이 증가했다. 이 중 석유화학을 제외한 4개 품목은 두 자릿수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반도체(90억1000만달러, +40.8%), 컴퓨터(8억6000만달러, +29.5%)는 역대 2월수출 중 최대실적을 거뒀다.

반도체 중 D램은 서버용 수요가 늘고 완제품 제조사의 재고가 늘어나며 높은 가격이 유지됐다. 낸드는 신규설비들이 가동해 단가가 떨어졌으나 스마트폰용 수요가 증가했다. 컴퓨터는 기업용 수요가 계속 늘고,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에서 SSD 신제품을 출시하면서 국내 기업들이 시장을 선도해 수출이 늘었다.

석유화학·석유제품은 유가 상승에 따른 제품단가 상승 영향이 컸다. 선박은 10억2000만달러 규모의 LNG선, 2억8000만달러 규모 컨테이너선, 6억9000만달러 규모 해양플랜트 등이 통관하며 수출이 40.3% 늘었다.

반면 일반기계(-3.0%), 자동차(-5.7%), 차부품(-17.7%), 디스플레이(-22.4%), 철강(-9.7%), 섬유(-5.1%), 무선통신기기(-32.2%), 가전(-20.5%) 등은 수출이 줄었다.

지역별로는 대(對)일본·EU·아세안·인도·중국·CIS·호주에서 수출이 증가했다. 일본·EU·베트남에서는 두자릿수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중국(115억3000만달러, +3.7%), 아세안(76억2000만달러, +4.9%), 베트남(36억3000만달러, +14.2%), 인도(11억6000만달러, +2.9%) 수출은 역대 2월 수출 중 최대 실적이었다.

특히 올해 1~2월 누계 기준으로 '남북 교역축' 신흥시장인 아세안, 중남미, 중동, 인도, CIS 등에 대한 수출비중이 30.5%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0.2%포인트 올랐다.

산업부는 전세계 보호무역주의 확산, 미국 연준(FRB)의 금리 인상 가속화 전망에 따른 국제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 주력품목의 글로벌 경쟁 심화 등으로 올해 수출여건의 불확실성이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글로벌경기 확장세와 원자재가격 상승 등은 유리한 조건으로 바라봤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은 "어려운 수출 여건 하에서도 민관이 힘을 모아 16개월 연속 수출 증가세를 유지한 점을 높이 평가한다"며 "앞으로도 수출 하방요인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증가세 유지를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미 '원전동맹' 눈앞… 탈원전 폐기에 원전株 주가 '쑥쑥'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