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민주당 "순국선열·촛불민심 받드는 국정운영"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3.01 11: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3·1절 서면브리핑

 제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7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금융감독원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에게 질의를 하고 있다. 2017.10.17/뉴스1  <저작권자 &copy;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7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금융감독원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에게 질의를 하고 있다. 2017.10.17/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불어민주당이 3·1절을 맞아 "순국선열과 촛불민심의 고귀한 뜻을 받드는 국정운영을 하겠다"고 밝혔다.

제윤경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1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올해는 1919년 3 ·1운동과 임시정부 건립으로부터 100년에서 단 1년을 앞둔 99주년으로서 더욱 뜻 깊은 의미를 지닌 해"라며 이같이 말했다.

제 원내대변인은 "3·1 운동은 헌법상 명시된 대한민국의 건립과 민주헌정의 역사적 뿌리"라며 "임시정부는 민주공화국을 명시하고 대한민국 국호를 최초 정식 사용했다는 점에서 대한민국의 정통성의 연원이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3·1 운동과 임시정부 건립을 통해 애국을 보여준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정신에 다시 한번 경의를 표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100년이 지난 지금 우리 대한민국은 빠르고 눈부시게 발전했다"며 "세계 11위의 경제대국이 됐고 하계동계 올림픽을 모두 치른 8번째 국가로서 얼마 전 평창 올림픽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설명했다.

제 원내대변인은 "경제적 발전에 가려진 해결해야 할 역사도 분명히 남아있다"며 "6·25 전쟁 이후 여전히 전 세계적으로 유일한 분단국가로 남아있는 남북 현실, 이로 인해 고통받고 있는 이산가족들, 위안부 문제 등 식민통치 때 제대로 규명하고 사과받지 못한 과거들로 고통받고 있는 분들, 최근 보수정권 9년 동안 심각히 훼손된 민주주의와 아직도 완전히 청산되지 못한 우리 사회 적폐들, 그 밖에 이념과 사상으로 갈등하고 있는 모든 사회적 갈등과 병폐들에 대해 우리는 완전히 독립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제 원내대변인은 "민주당 또한 문재인 정부와 함께 선조들이 어렵게 지켜낸 자주독립과 평화의 정신을 받들고, 100년이 지나 지금까지 이어진 촛불민심의 고귀한 뜻을 지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후퇴한 민주주의를 회복하고 한반도에 항구적 평화가 정착되는 그 날까지 국정운영에 만전을 기할 것을 국민여러분께 다시 한번 약속드린다"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P5 증설' 준비 돌입...삼성전자, 반도체 초격차 드라이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