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경련, 日경단련과 '일본 취업 세미나' 개최

머니투데이
  • 임동욱 기자
  • 2018.03.13 14: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권태신 부회장 "올해 청년 해외일자리 확대 주력"

image
전경련은 일본 경단련과 공동으로 13일(화)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일본 취업 준비 대학생 및 청년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일본 취업 이렇게 준비하자'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과 일본 기업의 인재상과 기업문화 차이, 채용 정보와 올해 일본 취업 성공자의 노하우 등이 공유됐다. /사진제공=전경련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는 13일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일본경제단체연합회(경단련)와 '일본 취업 이렇게 준비하자' 세미나를 개최했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한국의 실업난과 일본의 구인난 속에서 한국 청년의 일본 취업은 모두 '윈-윈'"이라며 "한일 관계도 청년 인재 교류를 통해 진일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과 일본 기업의 인재상과 기업문화 차이, 채용 정보와 일본 취업 성공자의 노하우 등이 공유됐다.

일본 기업 인재상을 소개한 유현주 퍼솔코리아 해외취업부 일본대표는 "일본은 (취업 희망자가) 협동성, 소통 능력, 성장배경 등 인성을 보여줘야 한다"며 "일본은 즉시 전력보다는 교육을 통해 성장할 수 있는 인재를 선호한다"고 밝혔다.

유 대표는 "외국인 사원에게 가장 중요한 자질은 커뮤니케이션 능력"이라며 "비즈니스 레벨 정도의 일본어 능력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권태신 전경련 부회장은 "올해 '청년 해외일자리 확대'를 전경련 핵심 아젠다로 정했다"며 "일본 외에도 미국, 중국 경제단체와 한국 청년들의 해외취업 지원 사업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