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넥센테크, 이지제트 그룹사 이지그룹과 자율주행 사업 구축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3.20 10: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전기차·자율주행 기술 공급 및 교류로 자율주행차량 맵핑 착수

MTIR sponsor

자율주행 전문기업 넥센테크 (135원 상승36 -21.1%)가 이지제트(easyJet)로 유명한 이지그룹과 손잡고 자율주행차량 테스트 추진과 함께 본격 수익사업 구축에 들어간다.

넥센테크는 다가오는 스마트카 시대에 대비하여 자율주행 플랫폼 전문 자회사인 엔디엠을 통해 이지그룹 내 이지카(easyCar)와 자율주행차 시범운행 사업을 위한 업무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지그룹은 저가 항공사의 선두주자인 이지제트(easyJet)를 비롯해 여행, 렌터카, 호텔 등 15개 비즈니스를 총괄하고 있다.

2000년 4월에 설립된 이지카는 세계 최대 온라인 자동차 렌탈 서비스 기업 중 하나다. 미국, 호주, 유럽, 아프리카, 남미 등 160개국에서 4만5000여개 렌탈사무소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 2014년 개인 차량을 서로 임대 할 수 있게 해주는 P2P(개인 간 거래) 방식의 카쉐어링 서비스 이지카 클럽(easyCar Club)을 선보인 이후 알라모, 유로카, Avis 렌터카 등 세계적인 공급 업체와의 협력 체계를 통해 고객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다.

넥센테크는 이지카와의 협약으로 제주도 내 맵핑 작업을 완료하고 자율주행 택시, 렌트카, 버스 등으로 분야를 확장해 본격적인 수익사업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 같은 협약이 최근 자율주행차 시장 내에서 기술개발 회사와 렌트카 업체 간의 계약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와 무관하지 않다고 회사 관계자는 설명했다.

두 회사는 전략적 파트너십 관계를 한층 강화하기 위하여 오는 5월에 개최되는 ‘제5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에도 함께 참가하기로 했다.

또 제주도 내 기존 자동차 렌탈 업체들에 대한 통합 및 운영 지원을 시작으로, 협력사를 대상으로한 기술 및 브랜드 네임 라이선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향후 제주도에서 이뤄질 자율주행차량 테스트에 적극 참여하는 등 스마트카 시장의 기회창출과 독자적인 자동차 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넥센테크 관계자는 "세계적인 기업 이지그룹과 파트너십을 맺고 자율주행을 포함한 미래 스마트카 시대를 준비하는 국내 기업은 넥센테크가 유일하다”며 "보다 실용적인 자율주행차 테스트 운행을 마치고, 더 나아가 미래 스마트카 산업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최태원도 떤다…올해도 국정 빠지고 기업만 남은 국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