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5연승' 김태형 감독 "오재원 활약으로 팀 분위기 좋아져 고무적이다"

스타뉴스
  • 수원=심혜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3.30 22: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태형 감독.
김태형 감독.
두산 베어스 김태형 감독이 승리 소감을 밝혔다.

두산은 30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t와의 경기서 6-2로 승리했다. 이로써 5연승 행진이다.

두산 선발 린드블럼은 6이닝 5피안타(1피홈런) 무사사구 5탈삼진 1실점 호투로 시즌 첫 승을 따냈다.

타선에서는 양의지가 선제 3점포로 마수걸이 홈런을 신고했고, 오재원이 3안타 맹타를 휘둘렀다. 최주환은 멀티히트 2타점으로 승리에 힘을 보탰다.

경기 후 김태형 감독은 "선발 린드블럼이 호투하면서 경기를 잘 이끌었고, 야수들이 수비에서 집중력을 발휘했다. 주장 오재원이 살아 나가면서 팀 분위기가 좋아지고 있는 것이 고무적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상 있을때 사용" 자가검사키트 언제·어디서 살 수 있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