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시 '2018 한강 멍때리기대회' 참가자 모집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4.03 06: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2일 여의도 한강공원서 개최…150명 참가자 선발

=
지난해 서울 한강공원 망원지구에서 열린 한강 멍때리기 대회./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지난해 서울 한강공원 망원지구에서 열린 한강 멍때리기 대회./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오는 22일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여의도 한강공원 너른들판에서 '2018 한강 멍때리기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는 '한강 멍때리기대회'는 150명의 참가자를 선발한다. 3일 낮 12시부터 4일 자정까지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은 홈페이지(www.spaceoutcompetition.com) 또는 페이스북(www.facebook.com/INT.spaceout.competition)으로 하면 된다.

최종선발자 발표는 오는 10일 낮 12시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 새소식란에 공지된다. 선발자에게는 개별통보도 해준다.

한강 멍때리기대회는 바쁘게 돌아가는 현대사회에서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은 뒤처지거나 무가치한 것이라는 통념을 지우기 위해 시작됐다.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도 가치 있는 행위라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멍 때리기'를 가장 잘 한 사람에게 상을 주는 퍼포먼스 아트다.

참가방법은 간단하다. 90분 동안 어떤 행동도, 아무 생각도 하지 않고 멍한 상태를 유지하면 된다.

승부는 심박수와 현장 시민투표를 합산해 1·2·3등을 가린다. 매 15분마다 참가자들의 심박수를 측정해 심박그래프를 작성하고, 이와 동시에 현장에서 시민들이 대회 전 과정을 관람하고 투표로 참여한다.

대회진행 중에 선수들은 말을 할 수 없고, 의사를 표시할 수 있는 여러 카드를 사용해 요청사항을 전한다. 즉 Δ빨간 카드(졸릴 때 마사지 서비스) Δ파랑 카드(목마를 때 물 서비스) Δ노랑카드(더우면 부채질 서비스) Δ검정카드(기타불편사항)로 의사표현을 하면 진행요원이 해당 서비스를 제공한다.

멍 때리기에 실패 할 경우 '빨간 카드'를 받고 경기장 밖으로 끌려 나간다.

멍때리기대회 운영 당일 비가오거나 미세먼지·초미세먼지·황사주의보·경보가 발령되면 행사는 일주일 연기되어 4월29일 일요일 같은 장소 같은 시간대에 진행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매그나칩서 본 국가핵심기술 구멍, OLED칩 뒷북 지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