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이젠텍, 자회사와 협력 강화 '사업 다각화'

더벨
  • 류 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4.05 08: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아리바이오·굿지앤·팀넷코리아 등과 시너지 창출 총력

럭슬 차트

MTIR sponsor

더벨|이 기사는 04월04일(18:15) 자본시장 미디어 '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라이트론이 주요 주주로 참영하고 있는 코스닥 상장사 이젠텍은 4일 평택 본사에서 250여명의 투자자를 대상으로 신사업 발표회 및 임원단 취임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이젠텍의 김희재 대표이사를 비롯해 신규 사업부의 사장단이 회사의 운영 방향과 바이오 사업을 비롯한 신규사업을 발표했다. 또 신사업을 구체화 하기 위한 4곳의 협력사가 소개됐다.

협력사 중 아리바이오는 이미 R&D센터를 이젠텍 평택 본사로 이전했다. 이젠텍과의 바이오 사업 부문에서 협력하고 있다.

또 이날 양사는 아리바이오가 보유한 치매치료제 후보물질을 공동 개발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기술이전을 포함한 상업화를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이젠텍이 바이오 전문 회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협력관계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더벨]이젠텍, 자회사와 협력 강화 '사업 다각화'

굿지앤은 연예인을 브랜드로 한 제품을 기획·개발해 출시하는 브랜드 컨설팅과 마케팅을 하고 있는 F&B 전문 기업이다. 굿지앤은 자회사인 스타맘을 통해 제품들을 온라인 전문채널로 유통하고 있다. 향후 이젠텍의 F&B 사업 분야와 온라인 사업 분야의 확장을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팀넷코리아는 애플코리아의 국내 총판으로 연매출 500억원의 IT 전문기업이다. 10년 넘게 애플 컴퓨터를 활용한 시스템 구축과 컨설팅 사업을 하고 있다. 또 디즈니 코리아의 공식 파트너로서 이달 초 샤오미와 마블을 콜라보레이션해 한정판 상품을 출시하기도 했다.

이젠텍 관계자는 "이번 회사의 사업구조 개편은 회사가 현재의 안정적인 캐시카우를 유지하면서 이를 기반으로 미래의 먹거리로 바이오사업을 전개하는데 그 의미가 있다"라고 밝혔다.

라이트론은 이젠테의 주식 205만3808주(지분율 17.28%)를 보유 중이며 최근 80억원의 전환사채(CB)를 추가로 취득했다. 라이트론의 100% 자회사인 아이젠느에쿼티홀딩스도 이젠텍의 CB 50억원을 인수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