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안타 빈공' LAD, ARI에 0-3 완패..3연패 수렁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4.05 10: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진 이후 아쉬워 하는 맷 켐프 /AFPBBNews=뉴스1
삼진 이후 아쉬워 하는 맷 켐프 /AFPBBNews=뉴스1
LA다저스가 빈공 끝에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 3연패를 당했다.

다저스는 5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 위치한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애리조나와 경기서 0-3으로 졌다. 1회부터 3회까지 1점씩 허용했고, 1안타에 그친 끝에 경기를 내주고 말았다. 이로써 다저스는 애리조나 원정 3연전을 한 경기도 잡지 못했다.

이날 애리조나 선발 패트릭 코빈을 상대로 1안타를 뽑아내는데 그쳤다. 코빈은 7⅓이닝 동안 1피안타 1볼넷 12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2승째를 따냈다. 반면, 다저스 선발 알렉스 우드는 6이닝 6피안타 5탈삼진 3실점으로 괜찮았지만 타선의 빈공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애리조나는 경기 초반부터 다저스에게 점수를 뽑았다. 1회말 선두 타자 제로드 다이슨이 우익수 방면 2루타를 치고 나간 다음 폴 골드슈미트의 적시타로 1-0을 만들었다.

2회말 역시 선두 타자 크리스 오잉스가 좌익수 방면 2루타로 나간 뒤 3루 도루를 성공했다. 이후 데븐 마레로가 우익수 희생 플라이를 쳤고, 오잉스가 홈을 밟아 2-0이 됐다. 3회 1사 3루 상황에서 케텔 마르테 역시 좌전 적시타를 쳐 3-0으로 더 달아났다.

다저스는 선발 코빈을 비롯해 투수진을 전혀 공략하지 못했다. 8회 올라온 아치 브레들리와 9회 브래드 박스버거에게도 안타를 뽑아내는데 실패했고, 결국 0-3으로 패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