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발목 부상' 정현, 바르셀로나오픈 복식 기권..단식도 불투명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2018.04.25 01:3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정현 /AFPBBNews=뉴스1
'한국 테니스 영웅' 정현(22·한국체대·세계랭킹 19위)의 바르셀로나 오픈 단식 32강전 상대가 비요른 프라탄젤로(25·미국·세계랭킹 106위)로 결정됐다. 하지만 오른 발목 부상으로 인해 복식을 기권함에 따라 단식 출전도 불투명해졌다.

정현은 25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고 있는 있는 ATP(남자프로테니스) 투어 500 시리즈 대회 '바르셀로나 오픈'(클레이코트)에 출전 중이다. 남자 단식 9번 시드를 부여받은 정현의 맞대결 상대 또한 결정됐다.

24일 열린 64강전서 알렉세이 바투틴(26·러시아·세계랭킹 138위)을 2-1(7-5, 5-7, 6-3)로 꺾은 프라탄젤로가 25일 오후 정현과 맞붙게 됐다. 하지만 변수가 발생했다. 정현이 발목 부상으로 인해 복식 종목을 기권한 것이다.

바르셀로나 오픈 조직위에 따르면 정현은 도미니크 팀(24·오스트리아·세계랭킹 7위)와 함께 조를 이뤄 복식 종목도 병행하려 했다. 하지만 오른 발목 부상으로 인해 기권을 선언한 상태다.

때문에 정현의 단식 종목 출전 여부 또한 관심이다. 아직 단식 대진표에는 여전히 정현의 이름이 기재돼 있다. 오는 5월 28일 개막되는 메이저 4대 대회 가운데 하나인 프랑스 오픈 출전을 목표로 하고 있는 정현 입장에서는 무리를 하지 않을 가능성 또한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