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롯데제과 '길리안카페 스타라운지점' 오픈, 4년만에 2호점

머니투데이
  • 김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5.17 10:3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롯데제과 '길리안카페 스타라운지점' 오픈, 4년만에 2호점
롯데제과 (103,500원 상승500 -0.5%)가 '길리안 카페'를 국내에 선보인지 4년만에 두 번째 매장 '길리안 카페 스타라운지점'을 오픈한다고 17일 밝혔다.

'길리안 카페 스타라운지점'은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VIP 라운지인 '스타라운지(Star Lounge)'에 단독 입점한다.

길리안 카페 스타라운지점은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살린 프리미엄 초콜릿 카페다. 192㎡(58여평) 규모에 60석의 좌석을 갖추었으며, 스타라운지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길리안 카페'는 2014년 10월 잠실 롯데월드몰 쇼핑동 1, 2층에 첫 매장을 열었다. 롯데제과는 2008년 정통 벨기에 초콜릿회사 '길리안'을 인수한 후, 길리안의 상징성을 살린 플래그십 스토어 '길리안 카페'를 롯데월드몰에 열었다. 롯데제과는 이번 두 번째 매장을 통해 내·외국인들에게 프리미엄 초콜릿 브랜드로서 '길리안'을 알릴 계획이다.

2호점에서는 전용 메뉴도 별도로 개발했다. 매장 이름을 딴 메뉴 '길리안X스타라운지'는 길리안 카페 김은혜 마스터셰프가 개발한 케이크로, 초콜릿 무스, 에스프레소 마스카포네, 밀크칩이 어우러진 프리미엄 디저트다.

한편, 길리안 카페 김은혜 마스터셰프는 지난 1월 세계 최고 초콜릿 명장을 가리는 '월드초콜릿마스터즈(WCM)'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우승했다. 3년에 한 번씩 열리는 월드초콜릿마스터즈는 2017년 1월부터 올해까지 전 세계 22개국에서 국가별 예선전을 치르고 있다. 김 셰프는 오는 10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월드초콜릿마스터즈2018' 최종 결승에 한국을 대표하는 '내셔널 초콜릿 마스터'로서 출전한다.
롯데제과 '길리안카페 스타라운지점' 오픈, 4년만에 2호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