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리아텍, 재학생과 외국학생 함께하는 글로벌 캡스톤 개최

머니투데이
  • 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6.19 23:5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코리아텍(한국기술교육대학교)이 오는 25일부터 7월 19일까지 4주간에 걸쳐 해외 유수 공과대학 재학생과 코리아텍 재학생이 함께 하는 '코리아텍 Summer Program for Global Capstone Design'을 운영한다.

캡스톤 디자인은 '창의적 종합 설계'란 의미로 공학계열 학생이 실제 현장에서 부딪히는 문제를 해결하도록 학부과정에서 배운 이론을 바탕으로 작품을 기획, 설계, 제작하는 전 과정을 경험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에는 기존 한국어 및 한국문화 체험 중심의 Summer School을 독일, 러시아, 중국, 태국, 말레이시아, 브라질 등 해외 유수 공과대학 학생들과 코리아텍 재학생이 공동 참여해 세계적 화두인 융합기술 연구와 시제품 제작 활동을 수행하는 프로그램으로 개편했다.

이번 글로벌 캡스톤디자인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코리아텍 해외 자매대학은 총 6개국 9개 대학의 18명이다.

코리아텍 재학생(3~4학년)은 7명이며, 코리아텍 학생 1명당 외국인 학생 2~3명이 한 조를 이뤄 에너지·전기전자·기계·메카트로닉스·디자인 등 여러 공학 분야의 이론 수업과 실습을 진행한다.

코리아텍 관계자는 "미래 산업을 주제로 학생들이 다학제 팀을 구성, 스스로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교수와 연구원 등의 도움을 받아 시제품을 완성, 제품까지 제작하는 수업 형태로 운영 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박해웅 대외협력실장은 "현재 코리아텍에서 모든 학생이 4학년 2학기에 졸업작품을 전시해야 하는 캡스톤 디자인 프그램의 새로운 시도로, 외국 학생을 더해 글로벌 캡스톤 디자인을 기획했다"며 "코리아텍 학생뿐 아니라 외국인 학생들 모두 창의적 문제해결능력, 의사소통 능력, 국제적인 협업능력을 향상하고 코리아텍 융합형 공학 역량의 글로벌 모델을 창출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코리아텍, 재학생과 외국학생 함께하는 글로벌 캡스톤 개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