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JP 별세' 심상정 "현대사 그늘과 작별 필요, 훈장 추서 신중해야"

머니투데이
  • 안재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6.24 19: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김종필, 다층적인 면 있어...훈장여부 단정 섣불러"

 심상정 정의당 공동선대위원장이 11일 전북 전주시 전라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2018.6.11/뉴스1  <저작권자 &#169;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상정 정의당 공동선대위원장이 11일 전북 전주시 전라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2018.6.11/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상정 정의당 의원이 24일 고(故)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빈소를 찾아 "고인의 명복을 비는 동시에 우리 현대사에 드리운 짙은 그늘과도 작별하고자 하는 마음으로 조문을 드렸다"고 말했다. 심 의원은 이날 오후 김 전 총리의 빈소를 떠나며 "우리 정치현실의 일부라는 생각으로 왔다"며 이같이 발혔다.

그는 "5.16부터 DJP연합까지 고인에 대한 냉정한 평가를 위해서는 한줄의 헤드라인 이상이 필요하다"며 "김종필 총리의 명복을 빈다"고 했다. 훈장 추서 논란에 대해서는 신중해야 한다고 했다. 공과 과에 대한 평가가 완료되지 않아서다.

심 의원은 "훈장은 단순히 공적을 기리는 것을 넘어서 후세에 귀감으로 평가하는 것"이라며 "공과에 대한 국민적 공감이 전제될 때 추서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5.16 군사 쿠데타 주역인 동시에 평화적 정권교체의 일원으로 다층적인 면을 갖고 계신 분을 훈장감이냐 아니냐 단정하는 것은 섣부른 일"이라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