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롯데 '헬스원 곤약젤리', 출시 두 달 만에 150만개 판매

머니투데이
  • 김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6.27 10: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롯데 '헬스원 곤약젤리', 출시 두 달 만에 150만개 판매
롯데제과 (101,500원 상승1500 -1.5%)는 ‘헬스원 곤약젤리’가 출시 두 달 만에 150만개 판매고를 돌파했다고 27일 밝혔다. 2016년 출시된 ‘요구르트젤리’(50일, 100만개)의 인기를 뛰어 넘는 추세다. 젤리 시장의 대세로 떠오르고 있는 곤약 젤리 신제품 중에서도 돋보이는 기록이다.

‘헬스원 곤약젤리’는 저칼로리를 강조하는 다른 곤약 젤리와는 다르게 콜라겐, 식이섬유 등의 성분을 강조하며 건강한 이미지를 내세웠다. 각각의 성분을 제품명에 넣어, 제품 특징을 쉽고 확실하게 인식되도록 하고 선택의 폭도 넓혔다. 또 제과회사 제품답게 맛 또한 다른 곤약 젤리에 비해 뛰어나다는 소비자 반응이 많다. 이런 점들이 곤약 젤리의 주 소비층인 20~30대 여성들에게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롯데제과는 헬스원의 건강지향성 제품 첫 사례인 ‘헬스원 곤약젤리’가 성공적으로 시장에 진입했다는 판단 하에 브랜드를 보다 확대하기로 하고, 콜라겐, 식이섬유, 타우린 성분이 함유된 ‘헬스원 구미젤리’ 3종을 새롭게 선보였다.

이들 제품 역시 각 성분과 함유량을 제품명으로 내세웠다. ‘콜라겐 구미젤리 1000 UP’은 사과 맛으로 1000mg의 콜라겐이 함유됐으며 ‘식이섬유 구미젤리 2500 UP’은 식이섬유가 2500mg 들어있고 프룬(Prune, 자두의 일종) 맛이다. ‘에너지 구미젤리500 UP’에는 타우린이 500mg 들어있다. 이들 제품은 말랑말랑한 오리지널 젤리의 식감과 젤리 안의 풍부한 과즙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이번 제품 출시로 롯데 헬스원의 건강지향성 제품은 곤약젤리, 오트바에 이어 구미젤리까지 총 9품목으로 확대됐다. 롯데 헬스원은 향후에도 건강을 고려한 다양한 건강지향성 제품 및 건강기능성 제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