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투비소프트, 세계 유일 HPV 치료제 기반 바이오 사업 기대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529
  • 2018.06.28 09:2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IR sponsor

토러스투자증권은 28일 투비소프트 (2,195원 상승60 -2.7%)에 대해 세계 유일의 인간유두종바이러스(HPV) 전문의약품인 알로킨알파를 통한 바이오 시업이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밝히지 않았다.

오병용 토러스투자증권 연구원은 "투비소프트는 지난 22일 임시주주총회에서 에이티파머라는 바이오 회사의 대표 및 주요 인사 5인을 사내이사로 선임했다"며 "사업목적에 의약품 제조 및 판매를 추가했다"고 말했다.

오 연구원은 "대표이사로 취임한 조강희씨는 셀트리온과 한미약품의 부사장을 지냈으며, 현재의 셀트리온을 만드는데 깊이 기여한 인물"이라며 "사내이사 중 세르게이체르니쉬 박사는 러시아 상 페티부르크 대학 곤충 연구소장으로, 곤충 면역체계에서 발견한 펩타이트인 알로페론을 연구했다"고 말했다.

조강희 대표가 이끄는 에이티파머의 주요 사업 아이템은 알로페론을 화학합성해 만든 알로킨알파다. 알로킨알파는 2004년 러시아 에서 인간유두종바이러스(HPV)와 헤르페스바이러스(HSV) 및 B형간염바이러스 (HBV)의 치료제로 임상을 통과했고, 10년 이상 러시아에서 판매되고 있다.

오 연구원은 "알로킨알파는 세계 유일의 HPV 전문의약품"이라며 "에이티파머’는 향후 러시아 임상 결과를 일부 인정하는 인도, 중국 등에 ‘알로킨알파’를 판매할 계획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추측된다"고 진단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