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월드컵] 콜롬비아, 세네갈 제압..일본 亞유일 16강行 (종합)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6.29 01: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6강 진출 확정 후 기뻐하는 콜롬비아 선수들과 일본 선수들(위에서 아래 순서) /AFPBBNews=뉴스1
16강 진출 확정 후 기뻐하는 콜롬비아 선수들과 일본 선수들(위에서 아래 순서) /AFPBBNews=뉴스1
콜롬비아가 예리 미나의 결승골에 힘입어 세네갈을 꺾고 H조 1위로 16강에 올랐다.

콜롬비아는 28일 오후 11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사마라 아레나에서 열린 세네갈과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 예선 H조 3차전서 1-0으로 승리했다. 후반 29분 미나의 헤딩 골이 승부를 갈랐다.

이로써 콜롬비아는 1차전서 일본에 패했지만 2연승으로 2승 1패, 조 1위로 예선을 통과했다. 반면, 세네갈은 1승 1무 1패로 일본과 승점, 골득실, 다득점에서 동률을 이뤘지만 옐로카드가 5장으로 일본보다 2장이 더 많아 페어플레이 점수에서 밀려 예선 탈락했다.

이날 콜롬비아는 이기면 무조건 올라가지만 비기면 일본-폴란드의 경기 결과에 따라 탈락이 확정되는 상황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승점을 노리고 경기에 돌입한 콜롬비아에 악재가 발생하고 말았다. 0-0으로 맞선 전반 30분 '에이스' 하메스 로드리게스가 부상으로 교체가 필요한 것이었다. 하메스 대신 루이스 무리엘이 들어왔지만 타격은 커보였다.

지루한 경기가 이어진 가운데, 선취골은 콜롬비아가 넣었다. 후반 29분 코너킥 상황에서 후안 퀸테로가 올려준 코너킥에 예리 미나가 머리를 갖다 대며 득점에 성공했다.

실점 이후 세네갈은 무사 코나테, 디아프라 사코 등 공격을 강화해봤지만 콜롬비아 골문을 여는데 실패하고 말았다. 결국 경기는 1-0, 콜롬비아의 승리로 돌아갔다.

한편 일본은 러시아 볼고그라드 아레나에서 동시에 열린 폴란드와 H조 3차전서 0-1로 졌다. 후반 14분 베드라나렉에게 실점하며 경기를 내줬다. 패배에도 1승 1무 1패를 기록한 일본은 세네갈과 승점, 골득실차, 다득점에서 모두 같았다. 하지만 일본의 옐로 카드(3장)가 세네갈(5장)보다 2장 적어 페어플레이 점수에서 앞서 간신히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