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16강 대진표 확정… 유럽 10팀, 일본 아시아 유일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927
  • 2018.06.29 08: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18 러시아 월드컵]

/사진=피파 페이스북
/사진=피파 페이스북
'2018 러시아 월드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 유럽 10팀, 남미 4팀에 북중미 1팀, 그리고 아시아 1팀이다. 일본이 아시아 유일 16강에 진출한다.

29일(한국시간) 모든 조별리그가 끝나면서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 '2014 브라질 월드컵' 우승국 독일은 한국에 패배를 당하며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일본이 아시아 국가 중 유일하게 진출했고, 아프리카는 사상 처음으로 전원 탈락했다.

16강 진출국은 조별로 △A조 우루과이와 러시아 △B조 스페인과 포르투갈 △C조 프랑스와 덴마크 △D조 크로아티아와 아르헨티나 △E조 브라질과 스위스 △F조 스웨덴과 멕시코 △G조 벨기에와 잉글랜드 등이다.

H조에선 콜롬비아(승점 6)와 일본(승점 4)이 1~2위로 16강 티켓을 거머쥐었다. 일본은 1승 1무 1패(승점4)를 기록하며 탈락 위기에 몰렸지만 콜롬비아(승점 6점)가 세네갈을 잡으면서 조 2위로 16강에 안착했다. 일본은 세네갈과 골득실, 다득점, 상대전적 등에서 모두 동률을 이뤘지만 페어플레이 점수에서 앞서 가까스로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일본의 옐로 카드(3장)가 세네갈(5장)보다 적어 페어플레이 점수에서 앞서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일본은 다음달 3일 G조 1위 벨기에와 8강행을 다툰다. 벨기에에는 득점왕 루카쿠를 비롯 아자르, 데 브라이너, 펠라이니, 뎀벨레 등 화려한 공격 자원이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