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3위 수성' SK 힐만 감독 "끝내주는 끝내기!" 감탄

스타뉴스
  • 인천=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452
  • 2018.06.30 20: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SK 힐만 감독.
SK 힐만 감독.
SK 와이번스가 LG 트윈스에 짜릿한 대역전승을 거뒀다.

SK는 3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KBO리그 LG전서 6-3으로 승리했다. 3-3으로 맞선 9회말 로맥이 끝내기 3점 홈런을 때렸다.

경기 후 SK 힐만 감독은 "끝내주는 끝내기였다(What a finish!)"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켈리가 퀄리티 스타트 투구를 해줬다. 갑작스런 종아리 경련으로 내려갔지만 김태훈을 비롯한 불펜 투수들이 잘 막아줬다"고 돌아봤다.

특히 "마지막 이닝에서 대타를 올리지 않고 자신의 타석에 들어선 이성우가 끝내기 발판을 마련했다. 노수광의 번트, 한동민의 볼넷 전부 자기 몫을 다했다. 이재원과 로맥의 홈런은 환상적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노점상도 50만원 준다더니…"좌판도 사업자 등록하라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