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문답]김병준, 친노향해 "노무현정신 왜곡말라…여기도, 저기도 대한민국"

머니투데이
  • 김민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2,104
  • 2018.07.17 12:41
  • 글자크기조절

[the300]"文대통령과는 보완관계…비대위구성 다음주 쯤 마무리"

 김병준 자유한국당 신임 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2차 전국위원회에 참석하고 있다. 2018.7.17/뉴스1  <저작권자 &copy;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준 자유한국당 신임 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2차 전국위원회에 참석하고 있다. 2018.7.17/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준 자유한국당 혁신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친노(친노무현)진영 일부 인사들이 "노무현 대통령을 입에 올리거나 언급하지 말아달라"며 비판한 것에 대해 "그건 노무현 정신을 왜곡하는 것"이라며 "여기도 대한민국이고 저기도 대한민국"이라고 맞받았다.

김 위원장은 이날 자유한국당 제2차 전국위원회에서 비대위원장으로 추인받은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청와대에서 노 대통령을 모시고 함께 일했던 사람으로서 김병준 교수를 너무 잘 안다"며 "그쪽 일하면서 당신의 출세를 우해 노무현 대통령님을 입에 올리거나 언급하지 말라달라. 당신의 그 권력욕이 두렵다"고 비판했다.

전 의원은 참여정부에서 청와대 제2부속실장을 지냈고 김 위원장은 참여정부에서 청와대 정책실장과 교육부총리를 지냈다.

다음은 김 위원장과의 일문일답

-공천권이 없다고 말 했는데 당에서 들은 게 있나.
▶혁신비상대책위원회가 어느 정도 활동할지 모르지만 남은 선거(총선)기간 생각하면 공천권 행사하기 어렵게 돼 있다.

-혁신형 비대위원장과 관리형 비대위원장 중 어느 쪽을 생각하고 있나.
▶무엇을 관리고 무엇을 혁신이라하는지 모르겠다. 제가 생각하는 바는 분명히 당의 많은 분야를 바꾸는 것이다. 그렇다면 혁신이라는 말이 어울릴 것.

-반드시 비대위원장이 가져야 한다고 생각하는 권한이 있나
▶원하는 권한이 아니라, 당헌당규에 규정된 당대표로서의 권한이 있다.

-전당대회 시점은 언제로 생각하고 있나
▶그건 많이 고민을 하겠다

-내년에 전당대회를 여는 것도 생각하고 있나.
▶네

-국회의원을 포함한 인적청산도 고려하나?
▶제가 바로 대답할 일은 아닌 것 같다. 그러나 가장 중요한 것은 우리 정치를 가치논쟁과 정책논쟁으로 우리 정치 언어를 바꾸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가치혁신과 정책혁신이 가장 중요하다는 의미인가?
▶그것 만은 아닐 것이다.

-가장 먼저 칼을 댈 분야는 어디라고 생각하나.
▶혼자 대답할 성격이 아니다. 비대위원을 구성한 뒤 논의해서 말해야 할 듯 하다.

-비대위 언제 선정하나.
▶다음주에 아마...일주일 안에는 나올 것이다.

-비대위 선정기준은.
▶당내 계신 여러분들과 얘기해서 조금 더 구체화되면 말씀드리겠다

-문재인대통령과 참여정부에서 같이 일하셨는데 지금 어찌보면 대척점에 서게 됐다
▶대척이라고 보지말고 서로 좋은 경쟁관계라고 봐야한다. 서로 보완하는 관계가 될 수있다.

-일부 친노인사들이 노무현 대통령 입에 올리지 말라고한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
▶그건 노무현정신 왜곡하는 거다. 노무현 정신은 여기도 대한민국 저기도 대한민국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저 아빠도 대기업" 용기낸 아빠들…'육아휴직' 늘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