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부, 폭염 장기화·전국확산에 총력대응 체계 마련

머니투데이
  • 김경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7.19 10: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관계부처별 폭염 대책과 추진사항 점검

정부, 폭염 장기화·전국확산에 총력대응 체계 마련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폭염 피해 예방을위해 19일 관계기관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하고 기관별 추진사항을 점검했다.

정부는 지난 5월 17일 관계부처와 합동으로 올해 여름철에 대비한 폭염 종합대책을 마련했으며, 오는 9월30일까지 유지되는 폭염 대책기간에 맞춰 상황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번 회의는 7월 말까지 당분간 비 예보가 없어 폭염이 장기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폭염으로 인한 인명과 재산 피해 최소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했다.

보건복지부는 독거노인에게 생활관리사가 전화 또는 방문을 통해 안전을 확인하는 등 취약계층 보호대책을 적극 추진키로 했다. 교육부는 폭염특보 시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초‧중‧고교의 등‧하교 시간을 탄력적으로 조정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폭염 피해 예방요령 리플릿(54,000부)을 농가에 배포하고 피해 예방을 위한 지도 및 교육을 실시키로 했으며, 국토교통부는 고속철도 레일 온도를 모니터링하고 온도 상승 시 열차 운행속도를 제한*하는 등 철도 시설물 안전대책을 추진키로 했다.

행정안전부는 지자체와 함께 무더위쉼터 관리를 강화하고, 논‧밭, 비닐하우스 등에 대한 마을‧거리 방송 실시, 그늘막 등 폭염 저감시설 설치 확대 및 행동요령 홍보를 집중적으로 추진할 바침이다. 또 지자체의 폭염 대처사례 중 우수한 내용를 공유하고, 간부공무원 지역 전담제를 추진해 지자체의 폭염 대처상황을 점검한다.

아울러, 특별교부세 추가 지원 등 지자체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적극 검토해 신속하게 조치할 계획이다. 이미 행안부는 지난달 26일 폭염을 대비해 특별교부세 40억원을 지자체에 교부했다.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실장은 “폭염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정부와 지자체에서는 가용한 인력과 자원을 모두 동원하여 총력 대응 하겠다”며 “국민들께서도 폭염 행동요령을 숙지하여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처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K원전 '부활의 열쇠' 되나…스마트원전 SMR에 거는 기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