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위닝시리즈' 한용덕 감독 "샘슨 호투, 우리의 에이스가 돌아왔다"

스타뉴스
  • 대전=심혜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7.26 22: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용덕 감독.
한용덕 감독.
한화 이글스 한용덕 감독이 승리 소감을 밝혔다.

한화는 26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IA와의 경기서 6-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한화는 위닝시리즈를 달성했다.

선발 샘슨은 7이닝 5피안타(1피홈런) 1볼넷 9탈삼진 3실점으로 퀄리티스타트 플러스를 기록, 시즌 11승을 따냈다.

타선에서는 정은원이 3안타를 맹타를 휘둘렀고, 강경학과 호잉이 나란히 2타점씩을 기록했다.

경기 후 한용덕 감독은 "돌아온 우리의 에이스가 훌륭한 피칭을 했다. 미국에 다녀오는 동안에도 몸관리를 잘해서 에이스의 면모를 보여줬다. 송은범과 정우람도 실점 없이 깔끔하게 경기를 지켜줬다. 테이블세터가 찬스를 잘 만들어줬고, 호잉을 중심으로 후속 타자들이 필요한 점수를 잘 뽑아줬다. 그라운드에서 집중력을 보여준 선수들과 더운 날씨에도 큰 응원을 보내주신 팬들에게도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