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질본 "부산 메르스 의심환자 음성 확인"

머니투데이
  • 민승기 기자
  • VIEW 5,931
  • 2018.07.31 09:0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국내 중동호흡기증후근(메르스) 감염자가 첫 확진 이후 열흘만에 15명으로 늘면서 시민들의 불안감이 가중되는 가운데 31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해외로 출국하는 공항이용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이동하고 있다. /사진=임성균 기자
사우디아라비아 병원에서 근무하다 귀국한 뒤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의심 증상을 보였던 20대 여성이 음성 확진 판정을 받았다.

31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이 여성은 올해 2월 사우디아라비아로 출국해 현지 병원에서 간호사로 근무하다 지난 26일 귀국했다.

이 여성은 귀국 후 오한 등 메르스 증상이 나타나 병원을 찾았고, 해당 병원은 메르스 의심환자로 보건당국으로 신고했다.

이상원 질병관리본부 위기대응총괄과장은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역학조사관이 메르스 의심환자 접촉자 리스트를 작성하는 등 확진 상황에 대비했으나 1차 검사에서 음성으로 나왔다”고 설명했다.

그는 “올해 이 여성처럼 의심환자로 분류된 사람은 139명이며,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단순 의심환자가 보도로 알려질 경우 사회적 불안이 커질 수 있어 보도를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