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부겸 장관, 폭염 현장 점검…노원구 야간 쉼터 방문

머니투데이
  • 김경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07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행정안전부 김부겸 장관은 6일 서울 노원구청에 설치된 잠자리 제공 무더위 야간 쉼터를 취약계층 어르신들과 함께 방문했다.

이에 앞서 행정안전부장관은 일일자원봉사자로서 어르신들의 자택을 직접 방문해 위문한 뒤 차량으로 무더위 야간 쉼터로 안내하고 함께 이용 중이신 다른 어르신들과 인사를 나누며 애로 사항을 청취했다.

또 어르신 돌보미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어르신들에게 손 마사지를 해 더위에 지친 피로를 풀어드리고 무더위 야간 쉼터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김부겸 장관은 “폭염에 취약한 분들에 대한 정부의 대책과 노력도 중요하지만, 국민 여러분들께서도 고향에 계신 부모님, 친지에게 수시로 전화 안부와 폭염 행동요령을 적극 안내해 주시기를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노원구에서 운영하고 있는 무더위 야간 쉼터는 그 동안 낮에만 운영하던 무더위 쉼터를 야간에도 개방해 취약계층 어르신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또 부산광역시교육청에서도 초·중·고등학교 도서관과 유휴교실 등을 활용해 ‘무더위 대피 학교쉼터’를 운영함으로써 지역주민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행정안전부에서는 앞으로 이러한 폭염대처 우수사례를 전국에 전파한다는 방침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