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국MS, 중소기업 위한 클라우드 지원

머니투데이
  • 강미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07 11: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중소기업기술혁신협회(이노비즈협회)가 주관하는 ‘2018년 클라우드 서비스 적용·확산사업’ 참여를 통해 중소기업의 클라우드 활용을 지원한다고 7일 밝혔다.

‘2018년 클라우드 서비스 적용·확산사업’은 전국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국가 사업으로, 최신 IT 기술활용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돕기 위해 추진된다. 제조업 중심의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업종별 도입 가능한 최적화된 클라우드 서비스를 추천하고 제공한다.


참여 기업은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365(Office 365), 애저(Azure), 다이나믹스 365(Dynamics 365), EMS(Enterprise Mobility + Security) 등 기업별 상황에 따라 적합한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으며, 연간 서비스 비용의 50%(최대 204만원)까지 정부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한편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원격·재택근무 인프라 구축 지원’ 사업에도 참여한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오피스365를 구매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그룹웨어 및 PC 제어 소프트웨어 △오피스 365에 포함된 스태프허브(StaffHub) 및 파워앱스(PowerApps)를 이용한 직원 근태관리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우미영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파트너 및 SMC 사업본부 부사장은 "최신 IT 기술과 인프라를 활용해 쉽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중소·중견기업들 또한 대기업 수준의 업무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시대가 됐다"며 "앞으로도 정부가 추진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함께해 더 많은 기업이 저렴한 비용으로 IT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