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남국제교육원, ‘2018 다사랑 어울림캠프’ 운영

머니투데이
  • 전남=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07 14:2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다사랑어울림캠프.
전라남도국제교육원은 지난 6일부터 오는 10일까지 다문화학생과 비다문화학생 140명이 참여하는 다사랑 어울림캠프 실시한다.
다사랑어울림캠프. 전라남도국제교육원은 지난 6일부터 오는 10일까지 다문화학생과 비다문화학생 140명이 참여하는 다사랑 어울림캠프 실시한다.
전라남도국제교육원은 지난 6일부터 오는 10일까지 다문화학생과 비다문화학생 140명이 참여하는 '다사랑 어울림캠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교육원에 따르면 이번 캠프는 방학기간을 이용해 다문화학생과 비다문화학생이 함께 다문화 감수성을 키우고, 서로를 이해하고, 공감하는 시간을 통해 건강한 인성을 갖춘 인격체로 성장하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캠프는 보성군 청소년수련원에서 실시 중에 있다.

이번 캠프는 정체성 및 자존감 향상 프로그램, 공동체 의식 함양 프로그램, 자신의 꿈과 진로를 찾기 위한 진로교육 프로그램 등을 현직 초중등 교사의 모둠별 담임지도하에 진행된다.

또한, 전문 강사를 초빙해서 바리스타체험, 도예체험, 4차 산업혁명과 미래의 직업, 인문학 특강 등 자신의 적성과 꿈을 찾아가기 위한 교육도 운영할 예정이다.

양병주 전라남도국제교육원장은 “점점 증가하는 다문화 가정 학생들에 대한 이해를 통해 편견과 고정관념을 버리고 건전한 또래 관계가 형성되길 바란다”며 “학교에서 다문화학생과 비다문화학생이 차별 없이 사회의 당당한 주인으로 자신의 꿈을 이루어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국제교육원은 다문화가정이 급증하고 있는 전남에서 미래를 이끌어 갈 다문화 청소년들이 학교생활에 잘 적응하고 성장해 꿈과 진로를 찾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