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과기정통부, ‘도시 발전(發電) 시범프로젝트’ 추진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19 12: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기후변화 극복 위한 도시 내 에너지 자립 …도시용 태양·연료전지 개발

도시발전 개념도/자료=과기정통부
도시발전 개념도/자료=과기정통부
폭염 등 기후변화로 경제·사회적 피해가 점차 심각해진 가운데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도시 내에서 에너지를 직접 생산해 이상기후 변화에 대응하는 ‘도시 발전(發電) 시범프로젝트’ 추진을 검토하겠다고 19일 밝혔다.

도시에는 많은 건축물, 아스팔트, 자동차 등으로 인한 열섬현상이 나타나 에어컨 등 전력 소비가 과다하다. 이로 인해 기후변화에 악영향을 미치는 악순환이 반복된다.

이 문제는 건물부착형 태양전지, 전기·열·냉방을 자체 생산하는 건물용 연료전지 등의 기후기술을 활용해 극복할 수 있다. 도시 발전 시범프로젝트는 이런 내용을 담았다.

과기정통부측은 “정부출연연구기관이 개발한 기후변화 대응 기술을 도시발전의 실증단지로 연결하는 방식으로 도시 발전 시범프로젝트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자료=과기정통부
/자료=과기정통부

이번 시범프로젝트는 2025년까지 도시발전 실증단지 구현을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내년부터 정류장 등 도시 기반시설에서 활용할 수 있는 차세대 태양전지 기술, 친환경 수소생산 기술, 대용량 에너지 저장 기술 등을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또 기후기술 연구성과를 도시발전에 실제로 적용하기 위한 ‘소규모 선도사업’도 추진한다. 올 하반기부터 상세 기획해 2019년부터 출연연 중심으로 건물을 설계·구축할 계획이다.

아울러 소규모 선도사업 성과를 바탕으로 예비타당성 조사 규모의 ‘도시발전 연구개발 실증단지’ 조성도 추진한다.

이진규 과기정통부 1차관은 “차세대 기후기술이 결집된 도시발전을 통해 폭염, 혹한 등 기후변화를 완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