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현, 16강 상대는 세계랭킹 60위·196cm·동갑내기

스타뉴스
  • 길혜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22 11: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탈리아 마테오 베레티니와 '윈스턴-세일럼 오픈' 3회전 격돌

정현(왼쪽)과 마테오 베레니티 / 사진=AFPBBNews=뉴스1
정현(왼쪽)과 마테오 베레니티 / 사진=AFPBBNews=뉴스1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2·한국체대·세계랭킹 23위)이 '윈스턴-세일럼 오픈' 3회전(16강)에 진출한 가운데, 최근 상승세를 타고 있는 동갑내기 선수와 맞대결을 벌인다.

정현은 22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펼쳐진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250시리즈 대회 '윈스턴-세일럼 오픈' 2회전에서 기예르모 가르시아-로페즈(35·스페인·세계랭킹 69위)를 세트 스코어 2-0(7-6<7-4>, 6-2)로 제압하고 16강에 올랐다. 정현은 비 때문에 지난 21일 경기 도중 순연된 이날 경기에서 특유의 끈끈함을 선보이며 3회전에 진출했다.

정현의 3회전 상대는 마테오 베레티니(22·이탈리아·세계랭킹 60위)다. 마테오 베레티니는 정현과 같은 1996년생으로 2015년 프로로 전향했으며, 생애 최고 세계랭킹은 올 7월 말 기록한 54위다. 현재까지 단식과 복식을 모두 합친 통산 상금은 68만 206달러다.

마테오 베레티니는 지난 6월 ATP 250시리즈 '스위스 오픈'에서 우승한 데 이어, 이번 대회에서도 1회전과 2회전에서 자신보다 상위 랭커들인 줄리앙 베네토(37·프랑스·세계랭킹 58위)와 니콜로즈 바실라쉬빌리(26·조지아·36위)를 연달아 격파하는 등 최근 들어 상승세를 타고 있다. 신장도 196cm로 188cm의 정현보다 크다.

하지만 지금까지의 ATP 투어 전체적인 성과로는 정현이 마테오 베레티니에게 분명 앞선다. 정현은 지난 2014년 프로 턴 한 뒤 현재까지 305만 1168달러를 벌었고, 생애 최고 세계랭킹도 지난 4월 초 나타냈던 19위다.

22일 오전 현재 두 선수의 3회전 맞대결의 정확한 날짜와 시간은 아직 미정인 가운데, 정현이 마테오 베레티니와 통산 첫 대결에서 과연 어떤 결과를 이끌어 낼지 벌써부터 관심이 쏠린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어떤 집 살까? 최소한 이런 곳 뺍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