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태풍 '솔릭' 중부 관통 강원도로…전국에 태풍특보

머니투데이
  • 방윤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24 06:4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솔릭, 이날 낮 강원도 지나 동해상으로 물러날듯…"300㎜ 이상 비 예상"

기상청은 24일 오전 4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태풍 특보를 발효했다. /사진=기상청 제공
기상청은 24일 오전 4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태풍 특보를 발효했다. /사진=기상청 제공
19호 태풍 솔릭이 한반도를 관통하면서 초속 20m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등 전국에 태풍특보가 발효됐다.

기상청은 24일 오전 4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태풍특보를 발효했다. 최대 순간 풍속 초속 20m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도 있다.

세종·광주·대전·경남·경북·전남·충북 등에는 태풍 경보, 서울·경기·부산·대구·강원 등에는 태풍 주의보가 내려졌다.

제주도 전 해상과 서해 5도에는 강풍·풍랑 주의보가 발효됐다.

태풍 솔릭은 이날 오전 3시 기준 전주 남남동쪽 약 30㎞ 부근 육상에서 시속 31㎞ 속도로 북동진하고 있으며 오전 6시 현재 대전 동남동쪽 약 30㎞ 지점을 지나고 있다. 솔릭은 전날 오후 11시쯤 목포 남쪽 20㎞ 부근 해안(해남 화원반도)에 상륙했다.

시간이 지나면서 솔릭의 위력은 약해졌다. 한반도에 상륙하기 전만 해도 강한 중형급 태풍이었으나 현재 소형급 태풍으로 약화됐으며 이날 오전 3시 기준 중심기압은 985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은 시속 96㎞(초속 24m) 수준이다.

태풍은 북동진하며 이날 낮 강원도를 지나 동해상으로 물러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기상청은 관계자는 "태풍 영향을 받는 오늘 낮까지 중부지방과 해안지역을 중심으로 최대 순간 풍속 초속 25m 내외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다"며 "강원영동은 시간당 3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고 300㎜ 이상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전망이니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전날 태풍 솔릭이 관통한 제주도에는 많은 비가 쏟아졌다. 전날 밤 11시 기준 제주지역 강수량은 △제주 265.1㎜ △서귀포 65.9㎜ △성산 77.2㎜ △고산 84.6㎜다. 폭우로 제주시 종합경기장 등 일부 지역에 하수 역류 현상이 발생했다. 가로수 32그루가 넘어졌다는 피해 신고도 접수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