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해영 의원, 전국 262개 사립학교 이사장 친인척 직원 305명 채용

머니투데이
  • 오세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24 13: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학의 무분별한 친인척 채용…정부가 공정·투명하게 감독해야"

그래픽=김지영 디자인 기자
그래픽=김지영 디자인 기자
국가의 예산이 지원되는데도 사립학교가 친인척을 무분별하게 직원으로 채용하는 경우가 많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김해영 의원은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2018년 사립학교 친인척 직원 채용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학교법인 이사장과 6촌 이내의 친인척 관계에 있는 직원(교원 제외)이 1명 이상 재직 중인 사립학교는 전국 262개이며, 친인척 직원 수는 총 305명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24일 밝혔다.

교육부 자료에 따르면 올해 1월 기준으로 지역별로는 경기도 36개 학교에 44명의 이사장 친인척이 근무하고 있어 가장 많은 직원 숫자를 기록했고, △전북 30개교 41명 △경북 34개교 38명 △부산 32개교 37명 △서울 23개교 31명 △경남 22개교 24명 △대구 20개교 20명 등의 순이었다.

전국 238개 법인별 친인척 직원 수는 (경기)은혜학원과 진선학원, (전북)로뎀나무학원과 춘봉학원, (부산)동래학원, (경남)경일학원, (충남)흥림학원이 각 4명씩 고용하고 있었고, (경기)진성학원, (경북)공산교육재단과 동산교육재단, (부산)구암학원, (서울)송산학원, (충남)금성학원에는 각 3명의 친인척이 재직 중이었다.

나머지 225개 법인은 1명 이상 2명 이하의 친인척 직원이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학교법인 이사장과의 관계는 △조카 등 3촌 지간 친인척이 104명(34%)으로 가장 많았고 △자녀 및 그 배우자 등 1촌 지간 친인척이 97명(32%) △4촌 지간 이상이 52명(17%) △형제 및 손자 등 2촌 지간이 45명(15%) △배우자 7명(2%) 순이었다.

김 의원은 "사립학교가 학교 운영의 자율성을 방패삼아, 친인척을 무분별하게 채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국가의 예산 지원을 통해 사립학교 직원의 임금과 사학연금이 지급되는 만큼, 정부와 교육청이 사학의 인사권을 보다 공정하고 투명하게 관리·감독할 수 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머니투데이 DB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머니투데이 DB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