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트라, 지사화사업 현지직원 대상 워크샵 개최

머니투데이
  • 세종=권혜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28 14: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트라는 27일부터 31일까지 5일간 60개국에서 방한한 110명의 현지직원들이 '지사화사업 전담직원 워크샵'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27일 교육에서 권평오 사장을 비롯한 교육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코트라
코트라는 27일부터 31일까지 5일간 60개국에서 방한한 110명의 현지직원들이 '지사화사업 전담직원 워크샵'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27일 교육에서 권평오 사장을 비롯한 교육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코트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코트라)는 27일부터 31일까지 60개국에서 방한한 110명의 현지직원들을 대상으로 '지사화사업 전담직원 워크샵'을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참석 직원들은 교육을 받은 후 이메일과 전화를 통해서만 연락하던 기업들을 직접 방문해 제품과 서비스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기회를 갖게 된다. 코트라는 2012년부터 지사화사업 담당 직원들을 대상으로 국내 기업 방문 프로그램을 매년 정례 실시하고 있다.

2000년부터 시작된 지사화사업은 시간과 비용, 노하우가 부족해 중소·중견기업들이 해외에 직접 지사를 설치해서 운영하기 어렵다는 점에 착안해 도입됐다. 현재 해외무역관의 약 500명의 전담직원이 해당 기업을 위해 시장조사, 수출 거래선 발굴 등 기업이 원하는 해외 마케팅을 밀착 지원하고 있다.

네 차례 모집을 통해 선정된 기업들을 대상으로 1년간 서비스를 진행한다. 올해 약 3500개사를 지원하는 게 목표다. 올해 마지막인 4차 모집에선 1200여개사를 선정할 계획이다. 10월 초 수출바우처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를 받는다.

선석기 코트라 중소중견기업본부장은 "올해부터는 일방적 전달 위주에서 벗어나 같이 토의하고 고객의 관점에서 생각할 수 있는 고객 중심의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이후에는 해외 전담 직원들이 직접 기업을 찾아가서 서비스를 서로 이해하는 시간을 충분히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