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리아텍 기계공학부 대학원, 외국 인재 양성에 앞장서

대학경제
  • 김재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9.05 16:0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코리아텍 기계공학부 대학원, 외국 인재 양성에 앞장서
코리아텍 기계공학부 대학원은 생체로봇공학실험실(BioRobotics Lab) 석박사 출신 외국인재가 세계 유수대학에서 교수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2015년 기계공학부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아길 자파리(Aghil Jafari)씨는 영국 브리스톨(UWE Bristol) 대학에서 박사 후 연구원으로 활동하다 2017년 교수로 임용됐다. 그는 대학원 시절 5편의 SCI(E) 논문을 발표하는 왕성한 연구활동을 벌였다.

이에 앞서 지난 2014년 박사를 졸업 한 포포프 디바(Popov Dmitry)씨는 하버드대학 비스연구소(Wyss institute)에서 박사 후 연구원으로 근무했고, 현재 연구교수로 근무 중이다.

기계공학부 대학원 생체로봇공학실험실(BioRobotics Lab) 최초로 지난 2010년 박사학위를 받은 뉴엔바 하이(Nguyen Ba Hai)는 베트남 호치민기술교육대학교(Hochiminh University of Technical Education) 교수로 임용돼 활동하고 있으며 '맹인을 위한 햅틱 안경' 등 연구활동으로 베트남에서 스타교수 및 연구자로 인정받고 있다.

이들 인재를 모두 지도한 유지환 교수(기계공학부장)는 "국내 학생의 대학원 진학률이 부족한 상황에서 훌륭한 외국인 재원을 받아 지도했는데 다들 좋은 성과를 낸 점이 감사하다"며 "외국 대학원생은 우리 기계공학부의 환경과 풍부한 실험장비 등에 만족도가 높다고 평가한다"고 말했다.

현재 생체로봇공학실험실(BioRobotics Lab)은 한국 학생을 비롯해 러시아, 인도, 파키스탄, 이란, 이집트, 베트남 등 다양한 국적 대학원생 17명으로 구성돼 있다.

또한 지난 2017년 현대자동차그룹 주최 자율주행 자동차대회에서 2위, '유로햅틱스(Eurohaptics) 2018'에서 'Best Demo Award' 최종 라운드 진출 등 다양한 성과를 내는 데도 기여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