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대북특사단 방북 마치고 귀환…文대통령에게 보고 예정

머니투데이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9.05 21:5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상보)

은【성남=뉴시스】전신 기자 =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비롯한 대북 특사단이 탑승한 특별기가 5일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평양으로 출발하고 있다.   특사단은 윤건영 청와대 국정기획상황실장.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서훈 국정원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2018.09.05.   photo100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성남=뉴시스】전신 기자 =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비롯한 대북 특사단이 탑승한 특별기가 5일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평양으로 출발하고 있다. 특사단은 윤건영 청와대 국정기획상황실장.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서훈 국정원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2018.09.05. photo100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대북특사단이 5일 오후 9시40분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했다.

특사단은 이날 오전 7시40분 서울공항을 통해 평양으로 향했던 바 있다. 오전 9시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 11시간40분 동안 방북 일정을 소화한 특사단은 이날 오후 8시40분 순안공항을 떠났었다.

특사단은 평양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접촉해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다. 만찬까지 일정을 모두 소화한 후 귀환길에 올랐다.

정 실장 등 특사단은 곧바로 청와대로 향해 문 대통령에게 방북 성과를 보고할 예정이다. 남북 정상회담의 일정 및 의제와 같은 방북 성과는 다음날인 6일 오전 정 실장이 직접 브리핑할 것으로 알려졌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