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통합검색

'애플 매직' 실현될까…미리보는 신제품 발표회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118
  • 2018.09.11 08:56
  • 글자크기조절

OLED탑재한 아이폰 Xs·Xs 맥스와 LCD 탑재한 아이폰 Xc 공개
베젤 줄인 아이패드 프로…터치ID대신 페이스ID탑재 유력

애플의 9월 스페셜 이벤트 초대장
애플의 9월 스페셜 이벤트 초대장
애플이 오는 12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파크 캠퍼스 내 스피브 잡스 극장에서 스페셜 이벤트를 열고, 아이폰을 비롯해 애플워치 시리즈4, 아이패드 프로 등 새로운 제품을 대거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 가장 큰 관심을 끄는 것은 단연 아이폰이다. 새로 나올 아이폰은 작년 출시된 아이폰 X(텐)과 거의 같은 외관과 크기를 가진 5.8인치 제품과 6.5인치 대화면을 갖춘 제품 2종과 6.1인치 크기를 가진 제품 1종이 확실시 된다.

아이폰 Xs, Xs플러스, Xc 추정 이미지
아이폰 Xs, Xs플러스, Xc 추정 이미지

◇아이폰 3형제…어떻게 다를까?=공개될 아이폰 3종의 이름은 각각 아이폰 Xs·Xs 맥스 그리고 아이폰 Xc다.

애플이 제품 이름에 s를 붙인 것은 아이폰 6s 이후로 3년 만이다. s가 붙는 제품은 외관 변화보다는 성능 개선에 중점을 둔 제품을 의미한다. 이번 아이폰 Xs 시리즈는 전작 아이폰 X의 개선판이 될 전망이다. 아이폰 Xc는 애초 아이폰 9으로 알려졌지만, 아이폰 X과 같은 디자인을 하고 있어 이름이 Xc로 변경된 것으로 추정된다. 애플이 제품 이름에 c를 붙인 것은 아이폰 5c 이후 처음이다.

아이폰 Xs·Xs 맥스로 알려진 제품 2종은 각각 5.8인치와 6.5인치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 패널이 탑재된다. A12 AP(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 4GB(기가바이트) 램이 적용되고, 업그레이드 된 듀얼 카메라가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트리플 카메라 출시 가능성도 제기 됐지만, 이번 아이폰에는 적용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출시 색상은 스페이스 그레이와 실버, 그리고 올해 새롭게 골드가 추가될 전망이다. 가격은 5.8인치 모델이 999달러(약 113만원), 6.5인치 모델이 1149달러(130만원)로 추측되고 있다.

아이폰 Xc는 6.1인치 크기를 가진다. OLED 대신 LCD(액정표시장치)와 스테인레스 스틸 대신 알루미늄 프레임이 적용돼 Xs 보다 저렴하게 출시되는 제품이다. 카메라도 싱글 카메라가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제품 색상은 스페이스 그레이, 로즈골드, 화이트, 레드 외에 스파이시 오렌지, 코발트 블루 등 색상 2종이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 가격은 699달러(약 79만원)에서 849달러(약 96만원) 사이로 전망된다. 이 제품의 경우, 9월이 아닌 10월 출시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3개 아이폰 중 아이폰 Xc와 Xs 맥스는 듀얼 심(SIM) 슬롯을 제공할 것으로 전망된다. 듀얼 심 지원 제품은 두 개의 유심을 사용할 수 있는 만큼 전화번호를 2개 사용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 다만 듀얼 심 제품은 중국과 러시아 같은 특정 국가에만 출시될 것으로 전해졌다.

새 아이폰은 미국을 비롯한 1차 출시국에서는 14일 부터 사전예약을 받고, 21일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나라가 1차 출시국에 포함될 지 여부는 미지수다.

아이패드 프로 가상 이미지 /사진=마이스마트프라이스
아이패드 프로 가상 이미지 /사진=마이스마트프라이스

◇베젤 줄어든 아이패드·애플워치=새로운 아이패드 프로는 베젤(테두리)이 얇아진 11인치와 12.9인치 두 개의 크기로 출시될 가능성이 높다.

외관은 아이폰 X과 닮았지만, 노치(notch)는 적용되진 않을 전망이다. 베젤이 얇아지며 터치 ID 센서가 사라지고, 페이스ID가 그 자릴 대신할 것으로 알려졌다. 충전과 데이터를 전송할 때 사용되는 라이트닝 포트가 USB C 타입으로 바뀔 가능성도 제기된다. 3.5mm 헤드폰 단자는 사라질 것으로 예상되며, 기존 4개의 스피커는 유지된다.

이번에 달라진 점은 스마트커넥터 위치가 바뀐다는 점이다. 스마트커넥터는 액세서리인 스마트키보드와 연결할 때 사용된다. 통상 아이패드는 가로 사용을 권장하기 때문에 기존에는 제품 측면에 있었지만 이번에는 충전단자쪽으로 이동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사용자가 스마트키보드에 아이패드를 세로로 세워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세로로 세우는 것은 이번에 탑재될 것으로 예상되는 페이스 ID가 가로에서 잠금 해제를 할 수 없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애플워치 시리즈4 추정 이미지 /사진=나인투파이브맥
애플워치 시리즈4 추정 이미지 /사진=나인투파이브맥

애플워치 시리즈 4도 베젤을 줄여 크기는 전과 같지만 실제 보이는 화면은 더 커질 전망이다. 2014년 첫 애플 워치 출시 이후 가장 큰 하드웨어 변화다. 화면이 커지면서 기존 화면보다 더 많은 콘텐츠를 표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측면의 물리 버튼도 새로워질 전망이다. 기존의 물리 버튼을 없애고 탭틱엔진이 들어간다. 물리적 버튼은 아니지만 탭틱엔진을 내장해 실제 버튼을 누른 것과 같은 느낌을 주며 동작한다. 아이폰 7 홈버튼에 적용된 방식이다. 이 외에 심전도 모듈이 탑재될 가능성도 제기된다. 애플워치 시리즈4는 이전 제품과 마찬가지로 LTE 제품과 와이파이 제품으로 나눠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애플은 아이폰, 아이패드, 애플워치 외에도 올해 내 무선충전패드인 에어파워와 새로워진 에어팟, 개선된 13인치 맥북 에어, 전문가용 맥 미니 등을 출시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급락 종목 우르르…"내 갈 길 간다" 상한가 찍은 기업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