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文대통령 "한·칠레 FTA 개선협상 추진"

머니투데이
  • 뉴욕(미국)=김성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9.27 00: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칠레와 정상회담..태평양동맹에 한국 준회원 가입 모색

【뉴욕=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 양자회담장 부스에서 세바스티안 삐녜라 칠레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삐녜라 칠레 대통령과 양국 간 경제?통상 관계와 국제무대·지역통합 협력 강화 방안 등에 대해 폭넓게 협의하고, 한반도와 중남미 정세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2018.09.26.  pak713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욕=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 양자회담장 부스에서 세바스티안 삐녜라 칠레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삐녜라 칠레 대통령과 양국 간 경제?통상 관계와 국제무대·지역통합 협력 강화 방안 등에 대해 폭넓게 협의하고, 한반도와 중남미 정세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2018.09.26. pak713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이 26일(현지시간) 취임 후 첫 한-칠레 정상회담을 갖고 한국의 태평양동맹 준회원 가입을 포함한 한국과 칠레의 경제관계 강화를 모색했다. 제73차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중인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유엔본부에서 세바스티안 삐녜라(Sebastian Piñera) 칠레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했다.

두 정상은 기존의 ‘포괄적 협력 동반자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고 양국 간 제반 분야에서의 협력을 더욱 확대‧강화해 가기로 합의했다. 특히 △한-칠레 FTA 개선 협상 △한국의 태평양동맹 준회원국 가입 △인프라 구축 협력 등 경제‧통상 관계를 실질적으로 증진시키는 방안에 대해 구체적으로 논의했다.


두 정상은 지난 15년간 한-칠레 FTA가 일군 성과를 평가하고, 양국 경제협력을 한 단계 더 진전시키기 위해 한-칠레 FTA 개선 협상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또 조속한 시일 내 한국이 태평양동맹(Pacific Alliance) 준회원국으로 가입할 수 있도록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태평양 동맹(Pacific Alliance, PA)은 2012년 칠레, 콜롬비아, 페루, 멕시코 등 4개국이 결성한 중남미 지역경제연합체로 국내총생산(GDP) 합계 기준 세계 10위권 경제규모다.(전세계 GDP의 2.5%)


삐녜라 대통령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노력하는 대통령님을 신뢰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비핵화를 위해서는 아직도 갈 길이 많이 남아 있다"며 "칠레 정부가 지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취임 후 처음으로 중남미 핵심 우방국 정상과 개최한 회담이라는 데 의미를 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