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한항공 승무원, 타사비해 우주방사선 최대 5배 피폭

머니투데이
  • 문성일 선임기자
  • VIEW 6,362
  • 2018.10.08 10:0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박재호 의원, 국적 주요 항공사들, 공지 의무 제대로 안지켜… 대한항공 "승무원 누적방사선량 계산해 스케줄 조정해 문제없어"

image
대한항공 소속 승무원들의 연간 우주방사선 피폭선량이 다른 국적 항공사 승무원들에 비해 최대 5배 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8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박재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산 남구을)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14년부터 2017년까지 4년간 대한항공 소속 운항승무원과 객실승무원의 연평균 우주방사선 피폭선량은 각각 2.150mSv(밀리시버트)와 2.828mSv로 파악됐다.

이는 같은 기간 각각 0.481mSv와 0.572mSv를 나타낸 에어부산 승무원들보다 4~5배 가량 높은 수치로, 7개 국제항공운송사업자 전체의 연평균 피폭선량(운항승무원 1.165mSv, 객실승무원 1.358mSv)보다도 2배 가량 높다.

이어 아시아나항공 소속 운항승무원과 객실승무원이 연평균 각각 1.623mSv와 1.869mSv의 피폭선량을 나타냈다. 저비용항공사(LCC)의 경우 △제주항공 1.427mSv(운항승무원), 1.527mSv(객실승무원) △이스타항공 1.005mSv, 1.038mSv △티웨이항공 0.785mSv, 0.834mSv △진에어 0.686mSv, 0.840mSv △에어부산 0.481mSv, 0.572mSv 등의 순이었다.

대한항공 승무원, 타사비해 우주방사선 최대 5배 피폭
연간 최대 피폭선량 역시 대한항공 소속 승무원들이 가장 높았다. 이 항공사 운항승무원과 객실승무원의 연평균 최댓값은 각각 5.405mSv와 4.681mSv로, 가장 낮은 에어부산(운항승무원 1.086mSv, 객실승무원 1.024mSv)의 4~5배에 달했다.

우주방사선은 태양 또는 우주로부터 지구 대기권으로 입사되는 방사선이다. 박재호 의원실에 따르면 현행 '원자력안전법'에는 항공승무원의 연간 피폭량이 50mSv(5년간 100mSv)를 넘지 않도록 돼 있으나,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유럽 기준에 맞춘 '생활주변방사선 안전관리를 위한 안전지침'을 통해 연간 선량한도(20mSv)의 30%인 6mSv를 넘지 않도록 권고하고 있다.

국적 7개 항공사 모두 관련 지침을 준수하고 있지만, 대한항공의 경우 2014년 5.197mSv였던 운항승무원의 최대 피폭선량이 △2015년 5.322mSv △2016년 5.445mSv △2017년 5.657mSv 등으로 매년 늘어 4년새 0.46mSv나 높아졌다고 박 의원은 지적했다. 2014년 4.102mSv였던 아시아나항공도 2017년 4.403mSv로 증가했다.

박 의원은 "현행 '생활주변방사선 안전관리법' 시행령과 원자력안전위원회의 관련 지침에 따르면 국제항공운송사업자는 승무원들에게 우주방사선에 피폭될 수 있는 관련 정보를 반드시 제공해야 하지만, 올 7월 국토부 점검 결과 주요 항공사 대부분은 승무원의 개별적 요청이 있을 때만 유선이나 이메일을 통해 개인 피폭선량을 제공해 온 것으로 드러났고 사내 전산망을 통해서도 연 1회 제공하는데 그쳤다"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 대한항공은 우주방사선 피폭량은 항공기 운항 고도, 위도, 비행시간에 따라 크게 좌우한다는 점에서 단거리 위주의 국내 LCC와의 단순 비교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밝혔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장거리 비행 시 시간당 약 0.004~0.005mSv, 단거리는 약 0.001~0.003mSv 정도의 우주방사선에 노출된다"며 "대한항공은 국내에서 가장 많은 장거리 노선을 운항하고 있는 항공사로, 단거리 노선과의 단순 비교는 맞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대한항공이) 사용 중인 CARI-6M 프로그램은 미국 연방항공청이 권고하고 국제적으로도 가장 많은 항공사들이 사용하는 우주방사선 계산 프로그램"이라며 "매달 승무원 개개인의 최근 12개월간 누적방사선량을 계산해 사내 임직원정보사이트에 등재하고 비행 근무 편성 시 개인별 누적방사선량이 6mSv를 초과하지 않도록 스케줄을 조정한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