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허인 국민은행장 "디지털은 숙명"…2조원 투자·4000명 인재양성

머니투데이
  • 한은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11.01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 디지털 트랜스포매이션' 선포식서 '플레디 디지털 KB' 선언

허인 KB국민은행장(첫째줄 가운데)은 1일 여의도본점에서 열린 창립 17주년 기념식에서 ‘KB 디지털 트랜스포매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선포식'을 갖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디지털 혁신 조직으로의 본격적인 대전환을 선언했다. /사진제공=KB국민은행.
허인 KB국민은행장(첫째줄 가운데)은 1일 여의도본점에서 열린 창립 17주년 기념식에서 ‘KB 디지털 트랜스포매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선포식'을 갖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디지털 혁신 조직으로의 본격적인 대전환을 선언했다. /사진제공=KB국민은행.
“대형 플랫폼 기업이 은행들의 최대 경쟁자로 부상하는 냉정한 현실 속에서 전기와 인터넷이 세상을 바꾸었듯 ‘디지털’은 4차 산업혁명의 새 물결이며 변화는 선택이 아닌 우리의 숙명이다.”

허인 KB국민은행장은 1일 서울 여의도본점에서 열린 창립 17주년 기념식에서 ‘KB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선포식’을 갖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디지털 혁신 조직으로의 본격적인 대전환을 선언했다.

이를 위해 허 행장은 오는 2025년까지 총 2조원 규모를 디지털 분야에 투자하고 4000명의 디지털 인재를 양성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이같은 목표 달성을 위해 ‘4대 전략방향’도 제시했다.

첫째, 영업현장과 본부의 모든 구성원이 영업점 단말기 화면을 비롯한 은행의 모든 업무 프로세스를 디지털 관점에서 재해석하고 재편하는 ‘전면적인 대전환’을 이룰 수 있도록 강력한 추진력과 실행력을 확보해 나간다.

허 행장은 지난 7월에 이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 방향을 확정하고 하반기 경영진 워크숍에서 이를 공유한 뒤 실행력 강화를 위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위원회’를 구성하고 전행적인 디지털 관련 이슈와 변화, 혁신 관련 사항을 논의해 왔다. 앞으로 직원들이 자신의 디지털 혁신 참여 수준을 점검할 수 있는 ‘디지털 지수’(Digital Index)도 개발해 운영할 계획이다.

둘째, 고객과 직원 모두 즐겁고 행복한 금융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금융권 최고 수준의 ‘디지털 신기술 역량’을 확보한다. ‘ABCDE’로도 불리는 디지털 신기술 역량은 인공지능(AI), 블록체인(Block-chain), 클라우드(Cloud), 데이터(Data), 에코시스템(Eco-system)으로 국민은행이 디지털 기술 패러다임의 변화 속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BCDE 기술 역량 확보 거점으로 ‘IT기술혁신센터’를 신설해 금융업무에 접목 가능한 신기술 및 혁신 과제를 발굴해 도입하는 등 디지털 신기술에 대응하는 역량 강화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셋째, 글로벌 디지털 기업 및 다양한 핀테크 기업들과 파트너십 활동을 강화해 국민은행의 서비스 영토를 계속 확대해 나간다. 마지막으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가장 중요한 성공요소인 전 직원이 동참하는 변화혁신을 위해 다양한 변화혁신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간다.

허 행장은 “변화의 필요성을 인정하는 대다수 직원들이 디지털 변화 리더로 거듭날 수 있도록 국내외 디지털 선도기업을 방문하는 ‘디지털 탐험대’, 혁신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통한 ‘사내벤처 육성’, 디지털 전문가 양성 코스인 ‘디지털 아카데미’ 같은 다양한 활동과 연수에 전폭적인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날 허 행장은 4대 추진방향에 더해 국민은행이 추진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지향점을 담아낸 슬로건 ‘플레이 디지털(PLAY digital) KB’도 발표했다.

‘플레이 디지털 KB’에서 P는 ‘피플 오리엔티드’(People-Oriented)로 사람, 즉 고객과 직원 중심을 나타낸다. L은 디지털 변화를 선도한다는 의미의 ‘리딩’(Leading)이며 A는 민첩하게 일하고 결정하는 디지털 조직이 일하는 방식인 ‘애자일’(Agile)을 뜻한다. Y는 젊고 혁신적으로 움직이는 KB를 상장하는 ‘영’(Young)이다.

허 행장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성공적으로 이뤄낸 국민은행의 미래 모습은 디지털로 고객과 직원을 연결하며 사람 냄새가 나는 조직, 애자일(Agile·민첩)하게 일하며 변화를 선도하는 젊고 생동감 있는 조직”이라며 “이러한 국민은행의 즐겁고 새로운 미래를 상징한 슬로건이 바로 ‘플레이 디지털 KB’”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민은행은 올해 영업점 디지털 창구 확대, AI 챗봇 개발, 갤럭시 KB 스타(STAR) 폰 출시, IT기술혁신센터 설립, RPA(Robotics Process Automation) 도입, 디지털 전문인력 200명 채용 등을 전행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