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총기사망사고' 났던 사격장서 일본인 실탄 2발 훔쳐 도주

  • 뉴스1 제공
  • 2018.11.07 21:3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 9월 사고 발생했던 명동 사격장…경찰 추적 중

=
© News1
© News1

지난 9월 총기사고가 발생했던 서울 도심의 한 사격연습장에서 실탄 2발이 도난당하는 일이 발생해 경찰이 일본인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7일 오후 2시쯤 서울 중구 명동의 한 실탄사격장으로부터 일본인 남성이 실탄 2발을 훔쳐 달아났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그를 쫓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 일본인 남성은 이날 한 중국인과 함께 사격장에서 사격을 마친 뒤 실탄을 훔쳐 달아났다. 경찰은 사격장의 명부와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용의자를 특정했다.

해당 사격장에서는 지난 9월16일 영화계 종사자 A씨(36)가 실탄이 장전된 권총을 이용해 극단적인 선택을 한 바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