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S5] '2승 2패 원점' 박종훈-후랭코프, 3승 겨눈 맞대결

  • OSEN 제공
  • 2018.11.09 21:4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OSEN=인천, 이종서 기자] 박종훈(SK)와 후랭코프(두산)가 시리즈 3번째 승리를 놓고 맞대결을 펼친다.


SK 와이번스와 두산 베어스는 1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5차전을 펼친다.


4차전에서 두산은 린드블럼의 7이닝 1실점 호투와 정수빈의 투런 홈런을 앞세워 승리를 거뒀다. 시리즈 전적은 2승 2패. 원점으로 승부가 돌아간 가운데 SK는 박종훈을, 두산은 세스 후랭코프를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박종훈은 올 시즌 30경기에서 14승 8패 평균자책점 4.18의 성적을 남겼다. 김광현과 켈리가 플레이오프 5차전에 나서면서 한국시리즈 1차전 선발로 나섰던 박종훈은 4⅓이닝 동안 볼넷 5개를 허용했지만, 5탈삼진 2실점으로 비교적 제 역할을 했다.


두산은 2차전 선발 투수였던 후랭코프가 두 번째로 마운드에 오른다. 후랭코프는 올 시즌 18승 3패 평균자책점 3.74를 기록하며 다승 1위에 올랐다. 2차전에서는 6⅔이닝 5피안타 2볼넷 10탈삼진 3실점(1자책)을 기록하며 한국시리즈 데뷔전에서 첫 승을 안았다. /bellstop@osen.co.kr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