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SK하이닉스, 세계최초 표준규격 DDR5 D램 개발

머니투데이
  • 임동욱 기자
  • 2018.11.15 14: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JEDEC 규격 적용한 2세대 10나노급 16Gb DDR5 D램 개발..'저전력 고성능' 특징, 2020년 양산계획

image
SK하이닉스가 개발한 2세대 10나노급(1y) DDR5 D램
SK하이닉스가 세계 최초로 JEDEC(국제반도체표준협의기구) 규격을 적용한 16Gb(기가비트) DDR5 D램을 개발했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삼성전자가 올해 2월 16Gb DDR5 D램을 개발했지만, 국제표준 규격에 맞춘 제품을 개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는 설명이다.

SK하이닉스 (80,400원 상승2000 2.5%)가 개발한 DDR5 D램은 최신 2세대 10나노급(1y) 미세공정이 적용됐다. DDR5는 DDR4를 잇는 차세대 D램 표준규격으로, 빅데이터, 인공지능, 머신러닝 등 차세대 시스템에 최적화됐다.

이 제품은 기존 DDR4 대비 동작 전압이 기존 1.2V(볼트)에서 1.1V로 낮아져, 전력 소비량이 30% 줄었다.

반면 전송 속도는 3200Mbps(초당 100만 비트를 전송할 수 있는 전송속도)에서 5200Mbps로 약 1.6배 향상됐다. 이는 풀HD급 영화(3.7기가바이트) 11편에 해당되는 41.6기가바이트의 의 데이터를 1초에 처리할 수 있는 수준이다.

SK하이닉스, 세계최초 표준규격 DDR5 D램 개발

SK하이닉스는 JEDEC DDR5 표준에 맞춰 데이터를 저장하는 셀 영역의 단위 관리 구역을 16개에서 32개로 확장하고, 한번에 처리하는 데이터의 수도 8개에서 16개로 늘렸다. 또 칩 내부에 오류정정 회로를 내장해 신뢰성을 높였다.

초고속 동작 특성을 확보하기 위한 기술들도 탑재했다. D램의 읽기/쓰기 회로를 최적의 상태로 조정하는 '고속 트레이닝 기술'을 비롯, △채널의 고속 동작 시 발생하는 반사 잡음을 제거하는 회로 기술 △명령어 및 데이터 처리를 병렬화 하기 위한 기술 △D램의 출력 데이터를 외부 클록에 정확하게 동기화 시켜 전송하는 기술 등을 적용했다.

조주환 SK하이닉스 D램개발사업 VPD담당 상무는 "세계 최초로 JEDEC 표준 규격의 DDR5 D램 제품을 만든 기술 경쟁력을 기반으로, DDR5 시장이 열리는 2020년부터 본격 양산을 개시해 고객 수요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장조사업체 IDC는 DDR5 수요가 2020년부터 본격적으로 발생하기 시작, 2021년에는 전체 D램 시장의 25%, 2022년에는 44%로 지속 확대될 것으로 예상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