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글랜스TV, '브랜디드 콘텐츠 인사이트 콘퍼런스 2018' 개최

머니투데이
  • 중기협력팀 이유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11.27 17: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글랜스TV
사진제공=글랜스TV
글랜스TV(대표 박성조)가 오는 28일 서울 강남구 소재의 팁스타운에서 '브랜디드 콘텐츠 인사이트 콘퍼런스 2018'(BCIC 2018)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BCIC'는 미디어와 브랜드가 함께 공감할 수 있는 행사로 올해로 2회차를 맞았다. 영상 콘텐츠 산업에서 각광받는 8명의 전문가들이 연사로 나서 '브랜디드 콘텐츠'를 키워드로 발표와 패널 토의를 진행한다.

박성조 글랜스TV 대표는 브랜드와 미디어 간의 지속적인 콘텐츠 협업에 대한 '브랜디드 콘텐츠 시대의 대두'라는 주제로 키노트를 진행한다. 최세정 고려대학교 미디어학부 교수는 '브랜디드 콘텐츠의 메커니즘'이라는 내용을 다룬다.

이 외에도 SBS 박재용 부장, CJ ENM 김정운 팀장, 헤럴드 인스파이어 이정아 기자, 서울문화사의 조환승 팀장, 글랜스 TV 박민균 이사, 크리에이터 마이린TV의 최영민 기획이사가 강연에 나선다.

이들은 심층 있는 패널 토의를 통해 브랜디드 콘텐츠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며 영상 콘텐츠를 바라보는 국내미디어 산업, 광고 산업의 인사이트를 공유할 예정이다.

박성조 대표는 "이번 콘퍼런스는 소비자에게 어떤 가치를 제공할 것인가를 두고 변화된 플랫폼과 미디어를 이해하며 브랜디드 콘텐츠를 활용할 것인지 고민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면서 "미디어 산업 전반에 관한 이야기를 브랜드 파트너와 함께 나눠보려 한다"고 했다.

이어 박 대표는 "지금의 브랜디드 콘텐츠는 '진정성을 담은 스토리텔링형 광고'에 가깝다"며 "그만큼 브랜디드 콘텐츠의 핵심이 바로 진정성인 것"이라고 했다. 앞으로 채널과 구독자를 보유한 미디어 콘텐츠 제작사가 지속적인 브랜딩을 원하는 브랜드와의 진정성 있는 관계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해질 것이라고 박 대표는 덧붙였다.

글랜스TV는 제주항공, 현대카드,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레드불 등 국내외 브랜드들과 다양한 브랜디드 콘텐츠를 제작 중인 업체다.



  • 이유미
    이유미 youme@mt.co.kr

    스타트업-덕후(德厚)입니다. 스타트업 및 중기 소식을 두루 다뤄 업계 질적 성장에 보탬 되고 싶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0, -60, -70%'…'카카오 형제들', 연속 악재에 주가는 '뚝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