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제네시스 고객 미쉐린 타이어 손상시 1년간 무상교환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VIEW 5,738
  • 2018.12.03 09:1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대미지 프리(Damage Free)' 서비스 실시

image
/사진제공=제네시스 브랜드
현대자동차 (123,000원 보합0 0.0%)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는 플래그십(최상위) 세단 'G90' 출시를 기념해 미쉐린 타이어를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제품 손상 시 1년간 무상으로 교환해주는 '대미지 프리(Damage Free)'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제네시스는 미쉐린과 제휴을 맺은 이 서비스를 G90를 비롯해 G80, G70, EQ900, 제네시스(BH/DH) 등 브랜드 전 차종을 대상으로 내년말까지 운영한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지정된 미쉐린 서비스 인증 대리점이나 현대차 정비센터인 블루핸즈를 통해 차종에 맞는 타이어를 구매한 뒤 미쉐린 멤버십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타이어 정품 등록을 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타이어 2본당 쿠폰 1개가 미쉐린 멤버십 앱에 발송되며, 이후 타이어 손상 시 미쉐린 타이어 가맹점을 방문해 이 쿠폰을 사용하면 된다"며 "서비스 쿠폰은 타이어 구매 후 1년 또는 주행거리 2만km 이내인 경우에 사용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달 27일 출시된 G90는 2015년 브랜드 최초로 국내에서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로 신차급 변화를 통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