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선릉역 칼부림 20대 여성, 경찰 조사 거부 중"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VIEW 97,194
  • 2018.12.13 14:2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상보)경찰 "피해자 생명의 위기 넘겨…가해자 계획 범죄 여부 조사 예정"

image
온라인 게임 '서든어택'으로 알게 된 사람을 실제로 만났다 칼로 찔린 20대 여성이 생명의 위기를 넘겼다. 가해자는 현재 경찰 조사를 거부하고 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3일 선릉역 5번 출구 인근에서 여성 A씨(23)에게 칼로 찔린 후 강남세브란스병원으로 이송돼 수술을 받은 B씨가 살아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간호사에 따르면 생명의 위기는 넘겼다고 한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날 오전 2시12분쯤 신고를 받고 3분만에 출동한 선릉역 5번 출구 인근에서 싸움 도중 상대방을 칼로 찌른 혐의로 A씨(23·여)를 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피해자 B씨(21·여)와 다툼 끝에 칼로 B씨의 목 부분을 수차례 찔렀다. 현장에는 B씨의 친구도 함께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A씨와 B씨는 3년 전 온라인 게임에서 알던 사이로 이날 처음 실제로 만난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이 만난 온라인 게임은 '서든어택'으로 확인됐다. 서든어택은 1인칭 시점에서 총싸움을 하는 게임이다.

경찰은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체포해 사건을 조사 중이다. A씨는 경찰에 "B씨와 게임 정모는 아니고 개인적으로 만난 것"이라는 취지로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현재 경찰 조사를 거부하고 피곤하다며 유치장에서 휴식 중"이라며 "휴식 후 계획적 범죄인지 우발적인지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두 사람이 게임과 관계 없는 둘만의 감정싸움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범행 직전 두 사람이 PC방을 갔는지 등 행적도 조사할 방침이다.



  • 이영민
    이영민 letswin@mt.co.kr

    안녕하십니까. 사회부 사건팀(혜화·동대문·강북·도봉·노원·중랑·북부지검·북부지법 담당) 이영민입니다. 국내 사건·사고와 다양한 세상 이야기를 전하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